함께사는세상

전체기사 보기


한국미라클피플사, 1천만 원 상당 살균소독제 밀알복지재단 기부

[황규진기자] 밀알복지재단 인천지부(지부장 정우섭)은 한국미라클피플사(대표 이호경)가 코로나19 취약계층을 위해 살균소독제 1천만 원 상당을 기부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기부된 살균소독제 물품들은 밀알복지재단에서 운영하는 기빙플러스를 통해 판매되며, 수익금은 장애인 등 코로나19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기빙플러스는 국내 최초 기업사회공헌(CSR) 전문 스토어로, 기업으로부터 새 상품을 기부받아 판매한 수익금으로 매장 내 장애인을 고용하는 등 취약계층 지원에 사용하고 있다. 한국미라클피플사 이호경 대표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렵지만 특히 더 힘겨운 나날을 보내고 있을 취약계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기부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하고 사회에 공헌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밀알복지재단 정우섭 인천지부장은 “따뜻한 온정을 나누어주신 한국미라클피플사에 감사드리며 재단도 지역사회 내 코로나19 취약계층 피해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밀알복지재단은 장애인, 아동, 독거어르신, 다문화 등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한 사회복지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사회공헌사업을 원하는 지역 내 단체 및 기업과 협력해

소흘읍-글로벌쉐어, 저소득 지원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 소흘읍행정복지센터(읍장 최기진)는 지난 9일 글로벌쉐어(대표 고성훈)와 저소득 및 복지사각지대 지원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을 통해 소흘읍행정복지센터와 글로벌쉐어 두 기관이 공동으로 지역사회복지 발전과 활성화를 위한 후원 및 상호 간에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취약계층 및 복지사각지대 지원을 위한 복지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최기진 소흘읍장은 “오늘 업무 협약을 시작으로 서로 소통하고 협력해 지역사회 저소득 가정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따뜻한 소흘읍이 되길 기대한다. 점점 다양해지는 복지 욕구 충족을 위해 적극적인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복지 체감도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글로벌쉐어는 2017년 11월 가난과 질병, 재난 등으로 인해 고통받는 전 세계 소외된 이웃을 돕기 위해 설립한 비영리법인 국제구호 NGO이다. 국내 활동으로는 위기 아동 청소년 교육, 의료비, 심리치료지원, 미혼모가정 지원, 노인 및 장애인 생필품, 치료비, 긴급생계지원, 도배장판교체, 노후시설 개선, 벽화그리기 등 환경개선 지원을 추진하고 있으며, 해외사업으로는 의료보건지원, 긴급생계지원, 교육지원,

양주시무한돌봄행복센터, 햇님달님 주거환경개선사업 진행

[양주=박지환 기자] 경기도 양주시무한돌봄행복센터(김나영 센터장)는 지난 5월 04일(일) 양주시 양주2동 소재 저소득‧취약계층에 대한 햇님달님 주거환경개선 사업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햇님달님 주거환경개선은 양주시무한돌봄행복센터 직원과 따뜻한세상만들기 봉사위원들의 도움으로 진행되어졌다. 양주2동에 거주하시는 대상자는 교통사고 이후 근로를 하지 못했고, 오랜 기간 알코올 문제로 인해 가족들과도 관계가 악화되어 돌봄을 받지 못하고 있었다. 2019년 11월 말 대상자의 사연을 접한 양주시무한돌봄행복센터는 대상자가 겨울을 안전하게 지낼 수 있도록 난로를 설치했으며 건강검진비를 지원하여 치매와 당뇨에 대한 명확한 진단을 받고 복약관리를 시작했다. 한편 대상자 가구의 주거환경은 관리가 되지 않아 도배지가 썩고 천정은 무너져 가고 있었으며 화장실 변기는 물도 내려가지 않는 상황이었다. 열악한 주거환경은 대상자의 정서적, 신체적 건강을 악화시켰고 우울감은 깊게 만들었다. 2019년 12월 따뜻한세상만들기 양주봉사단에 주거환경개선을 의뢰하였으며 따뜻한세상만들기 나재훈 회장은 대상자 가구를 사전 방문하여 어떤 도움이 필요한지를 세심히 살폈고 주거환경개선 일정을 3월30







의정부문화재단,김영임의 “희희낙락” 콘서트 대면 공연 개최 [의정부=황선빈 기자] 경기도 의정부문화재단(대표이사 손경식)이 기획공연 <김영임&김용임과 함께하는 희희낙락> 콘서트를 대면 공연으로 재개한다. 지난 8월, 코로나19 2.5단계 격상 이후 예정되어 있던 모든 기획공연과 주요 축제가 취소, 연기되고 비대면 온라인 공연으로 전환하여 추진한지 약 3개월여 만에 대면공연 재개를 알린 것이다. 국악명창 김영임의 <희희낙락> 콘서트는 오는 11.6(금) 오후 8시 의정부예술의전당 대극장 관객들을 맞으며, 코로나19로 지친 지역의 중장년 관객들을 위한 대중성 있는 콘텐츠로 오랜 기간 비워둔 객석을 가득 채워 지역민과 공연장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경기명창 김영임은 ‘전통’ 이라는 다소 어렵고 낯선 단어를 ‘오늘’ 이라는 현실로, ‘친근함’이라는 이웃으로 이끌어 온 주인공이다. 또한 ‘민요’라는 장르를 자연스럽게 이 시대의 모든 이들에게 되돌려 준 장본인이며, 진정한 우리 것 찾기를 실천하게 하는 선구자적 역할을 해 온 국악명창이다. 또한 김영임은 한국을 상징하는 아리랑을 가장 멋스럽고 심혈을 기울여 부르는 소리꾼이다. 전 세계인들에게 이미 ‘한국인의 노래’ 로 각인 된

이미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