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전체기사 보기


김동연 경기지사 ‘장애인 누림통장, 꿈꾸는 내일 토크’ 행사 참석

[경기도 =황규진기자]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누림통장’에 가입한 중증 장애청년 4명을 초빙해 함께 소통하고 청년들의 꿈을 응원하는 자리를 가졌다. 누림통장은 취업이 어려운 중증 장애인에게 자산형성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경기도가 만든 정책으로 9월부터 시행에 들어갔다. 김동연 지사는 30일 경기도 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수원)에서 열린 ‘장애인 누림통장, 꿈꾸는 내일 토크’ 행사에 참석해 “(신체적 장애인뿐만 아니라) 생활고나 다른 어려움으로 자기가 하고 싶은 일을 자유롭게 하지 못하는 분들이 있는데, 공공과 공동체는 그런 분들이 차별 없이 살 수 있도록 고른 기회를 드려 자기가 하고 싶은 일을 하면서 살아가는 세상을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이어 “경기도지사로서 기회가 많은 경기도를 만들겠다고 했다. 이번 누림통장은 가입자 975명에게 드리는 작은 기회”라며 “그 기회가 각자 하고 싶은 일을 열심히 하는 발판이 됐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김 지사는 특히 최근 인기리에 종영된 TV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를 언급하며 “극 중에 주인공이 ‘자기를 케어해 주는 가까운 사람에게 저 사람은 나에게 따뜻한 늘 봄날 같은 사람이다’ 이런 대사를 했다고

경기도, 고물가 등 3고(高) 비상경제 긴급 점검‥6대 분야 대응 방안 모색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는 30일 경기도청에서 ‘3고(高) 대비 위기대응 비상경제 점검회의’를 개최, ‘3고(고물가·고금리·고환율)’ 현상에 따른 지역경제 위기 동향을 파악하고 실효성 있는 분야별 민생안정 대응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회의는 미국 연준의 강력한 긴축정책과 국제원유·원자재 가격상승 등으로 고물가·고금리·고환율이라는 ‘3고 현상’이 당분간 지속돼 지역경제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이 클 것으로 예상된 데 따른 것이다. 염태영 경제부지사 주재로 진행된 이번 회의에서는 ‘기업·수출’, ‘농·수산’, ‘에너지’, ‘물가·불공정단속’, ‘복지’, ‘부동산’ 등 분야별 위기 상황을 심층 진단하고 도 차원의 대응책에 대해 심도 있는 의견을 나눴다. 이 자리에는 대외경제정책연구원 김효상 국제금융팀장, 한국무역협회 경기지역본부 배길수 본부장, 경기도수출기업협회 이대표 회장 등이 참여해 경제 전문가들과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할 수 있었다. 김효상 국제금융팀장은 “환율변동은 수출·무역 수지, 물가는 물론, 자본유출입을 통한 자산 가격에 영향을 줄 수 있다”라며 “특히 금리 상승기에는 저소득층이나 영세사업체 등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가중될 수 있어 이들을 위한 선

포천시, ‘포천시민과 자원봉사자를 위한 감사 음악회’ 성료

[포천 =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와 사)포천시종합자원봉사센터가 주관하는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 ‘2022 포천시 자원봉사 대축제’ ‘포천시민과 자원봉사자를 위한 감사 음악회’가 30일 반월아트홀 대극장에서 백영현 포천시장을 비롯해 포천시민과 자원봉사자 등 1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2022 포천시 자원봉사 대축제’ ‘포천시민과 자원봉사자를 위한 감사 음악회’는 그동안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쳐온 포천시민과 자원봉사자들에게 위로를 전하고, 풍성한 공연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한국예총포천지회와 공동으로 진행하게 됐다. 이날 공연에는 포천반월윈드오케스트라 연주, 뮤지컬 배우 조은체, 가수 진소리, 성악 앙상블 ‘라클라쎄’, 4인조 걸 그룹 ‘위나’, 미스터트롯 출신 신인선 등 실력파 뮤지션들이 대거 참석해 흥겨운 공연을 통해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백영현 포천시장은 축사를 통해“지난 2년여 동안,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헌신적인 봉사활동으로 우리시 발전과 이웃을 위해 애써주신 자원봉사자 여러분께, 15만 포천시민을 대표해서 깊은 감사와 존경의 말씀을 드린다.”며“기쁨은 나누면 두 배






경기도, 우즈베키스탄 의료산업전시회 참가. 도내 기업 380만 달러 수출 상담 실적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는 지난 9월 21일부터 23일까지 우즈베키스탄 현지에서 열린 ‘2022 우즈베키스탄 의료산업전시회(UzMed Expo 2022)’에 경기도 공동관을 구성하고 380만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 실적을 올렸다고 26일 밝혔다. 도가 공동관을 구성해 해외 진출을 지원한 경기도 기업은 엑스레이, 의료용 가스공급장치 관련 업체 등 5곳으로, 기업들은 전시회를 찾은 인근 중앙아시아 국가 바이어들과 상담을 통해 제품 설명과 구매 의향 등을 타진했다. 이와 함께 도는 우즈베키스탄에서 외국인 환자 유치 및 의료기관 해외 진출을 위해 ▲고려대학교 안산병원 ▲명지병원 ▲분당제생병원 ▲윌스기념병원 등 도내 4개 의료기관 관계자 등 20여 명으로 구성된 경기도 보건의료대표단을 파견했다. 현지에서 ‘메디컬 경기 콘퍼런스’, ‘메디컬 경기 B2B(기업 간 전자상거래) 비즈니스 포럼’, ‘메디컬 경기 환자상담회’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하며 도의 우수한 선진 의료기술을 우즈베키스탄 현지 의료인, 의료관광 에이전시 관계자 등에게 알렸다. 대표단에 참가한 도내 4개 의료기관은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주 주립암센터와 업무 협약(MOU)을 체결하고 보건의료 협력사업을 지


이미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