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경기도교육청, 2023 교육과정 주요 방향 ‘나와 우리의 질문에 답을 찾는 수업과 평가'

[경기도 =황규진기자경기도교육청(교육감 임태희)2023년 교육과정의 주요 방향으로 나와 우리의 질문에 답을 찾는 수업과 평가를 제시했다.

학생 스스로 궁금증에 대해 다양한 질문을 던지고, 선생님·친구와 함께 답을 찾아가는 탐구 과정 속에서 미래 사회에 필요한 역량과 주도성을 갖출 수 있도록 이끄는 게 핵심이다.

 

이를 위해 학교별 교육과정 재량권을 확대한 학교 자율과정에 따라 학생의 학습 선택권을 넓힌다. 복합 프로젝트와 깊이 있는 학습경험을 제공하는 수업과 평가도 설계운영할 계획이다.

 

중점 추진내용은 학생의 학습 선택권 확대 학습력을 키우는 수업과 평가 우수 수업모델 발굴 및 수업 나눔 시스템 교원 미래 수업역량 강화 등이다.

 

먼저 학생의 학습 선택권을 확대하기 위해 학생이 선택하고 만들어가는 경기도교육과정 운영 고 학교급에 맞는 학교자율과정 확대 및 내실화 학교-학교, 학교-지역을 연계하는 다양한 학습 경험을 제공한다.

 

또한 학생의 학습력을 높이기 위해 주제 중심의 융복합 프로젝트 확대 토의토론 및 프로젝트 중심 수업과 논술형 평가 확산에 힘쓴다.

 

미래 교육환경에 맞는 수업모델 개발을 위해서는 수업 성찰 및 수업 나눔 시스템 구축 미래 수업과 평가 변화를 이끌 100인 포럼을 개최한다.

 

교사의 수업역량 강화를 위해서는 학습력을 키우는 수업평가 설계 및 실행 전문가 과정 운영 에듀테크 활용 맞춤형 수업과 평가 역량 강화 연수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25개 교육지원청도 지역별 빛깔 있는 수업나눔 한마당 운영 지역 연계 학교 자율과정 기반 마련 논술형 평가와 학습력을 키우는 교원 전문성 강화 연수를 도교육청-학교와 협력해 추진할 예정이다.

 

김윤기 교육과정정책과 과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학생 주도적 성찰과 탐구에 기반해 이뤄졌던 학생 중심 수업과 평가 운영에 어려움이 있었다이제 나와 우리의 질문에 답을 찾아가는 수업과 평가확대로 학생이 비판적 사고력과 문제해결력, 소통과 협력의 역량을 더욱 키울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 유망 물산업 중소기업, 동남아시장 공략… 1,259만 달러 상담실적 거둬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지난 11일부터 16일까지 베트남 호치민시와 싱가포르에 경기도 내 유망 물산업 중소기업 7개 사를 파견해 총 84건 1,259만 달러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고 21일 밝혔다. 도는 390만 달러의 수출계약을 기대하고 있다. ‘2023 경기도 물산업 통상촉진단’은 기후변화와 환경오염 등으로 물산업 육성의 중요성이 부각되면서 경기도 유망 물산업 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통상촉진단 파견국인 베트남은 우리나라의 3대 수출시장이자 급격한 도시화로 인해 물 부족 및 수질 오염 문제가 대두되고 있어 국가 차원에서 물산업에 대한 투자를 지속 확대하고 있다. 싱가포르는 물산업 선도국가이지만 물 수입의존도가 높아 원수 확보 및 물 자급자족을 위한 대규모 프로젝트가 진행되고 있어 도내 물산업 중소기업에게는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가 있는 지역이다. 경기도와 경과원은 현지 파견 전 참가기업의 특성에 맞는 시장조사 보고서를 제공하고, 수출입 실무 및 수출상담 스킬 등 수출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 또한, 현지 상담장 구축, 바이어 발굴 및 일대일 비즈니스 상담 주선, 전문 통역원 배치 등 참가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