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 Saturday 라이브(G-SL) 연말까지 계속 된다."

[가평 =황규진 기자지난 618() 저녁 음악역1939 야외 원형광장에서 펼쳐진 가평 Saturday 라이브(G-SL) 뮤직페스티벌에 2,500명 이상의 관객이 몰렸다.


G-SL2020년부터 가평군의 직영체제 이후 시작된 음악역 1939의 대표적인 공연 프로그램으로 3월부터 12월까지 매주 토요일 저녁 가평주민과 주말 가평을 찾는 관광객들과 만나는 공연 프로그램이다. 지난 18일에 진행된 야외공연은 2022G-SL 15번째 공연으로 10cm, 옥상달빛 등이 출연한 대규모 야외페스티벌 형식으로 진행됐다.


음악역 1939 관계자는 사전예약, 공연장내 마스크 착용 및 취식 제한 등 방역지침에 따라 공연을 진행하였다. 또한 지역과의 상생을 위해 사전 예약을 한 관람객들에게 지역에서 구매한 영수증을 가져오면 무료로 관람 티켓을 배부했다.


오랜 기간 코로나 19 확산예방을 위해 숨죽이며 문화공연에 목말라 있던 주민과 관광객들은 비록 마스크는 썼지만 오랜만에 뜨거운 공연 열기 속에서 마음껏 즐길 수 있었다.


음악역1939는 매주 토요일에는 G-SL공연을, 격주 금요일 저녁에는 야외버스킹 프로그램인 피크닉 콘서트(피콘)와 시티즌 공연 등 다채로운 공연 프로그램을 진행 중이다.


음악역1939 관계자는 이번 야외 콘서트에 많은 분들이 즐거워해 주셔서 감사드린다.”“8~10월 중 비슷한 규모의 야외공연을 준비 중에 있으며 매주 진행되는 음악역1939의 공연프로그램에도 많은 관심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음악역1939에서 진행되는 모든 공연 프로그램은 무료로 진행되며, 카카오톡에서 음악역1939’ 채널 가입 후 채팅창을 통해 할 수 있다. 그 외 자세한 문의사항은 음악역1939TF(580-4322)으로 하면 된다.





경기도,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 합동회의 개최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부품 국산화와 해외 투자유치 등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사업에 대해 정부-지자체 간 협업체계 구축에 나선다. 경기도는 중소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을 추진 중인 경기도 산하기관과 정부 유관사업 수행기관 합동회의를 오는 26일까지 사업 분야별로 총 3회에 걸쳐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참석 대상 기관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테크노파크 등 경기도 산하기관과 한국소재부품장비투자기관협의회(KITIA), 한러혁신센터,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TIPA),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한국자동차연구원, 한국산업기술진흥원, KIC유럽 등 정부의 유관 기업지원 사업수행 공공기관이다. 대상사업 중 경기도 소관 사업은 ▲글로벌 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미래차 산업전환 지원사업 ▲독립국가연합(CIS) 국가 혁신기술 상용화사업 ▲글로벌 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해외 투자유치) 등 총 4개 분야이다. 이와 함께 ▲소재·부품·장비산업 자립화 연구지원(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경기 창업허브 글로벌 엑셀러레이팅(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중소기업 기술혁신개발 ▲해외원천기술 상용화 기술개발 등 경기도 산하기관이나 정부 유관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