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독서의 달 온라인 프로그램 호응

URL복사

[가평=황규진 기자] 경기도 가평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진행한 온택트 독서문화 프로그램이 큰 호응을 얻었다.

 

온택트는 비대면을 일컫는 언택트(untact)에 온라인을 통한 외부와의 연결(on)을 더한 개념으로 온라인을 통해 대면하는 방식을 가리킨다.

 

16일 군에 따르면 관내 군립도서관 4개소는 지난 9월 독서의 달을 맞아 전 연령층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채롭고 풍성한 온라인 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독서정책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하고 있는 지역 대표도서관인 한석봉도서관은 코로나19로 집안에서 생활이 많아진 가족들을 위해 홈인테리어 일종인 마크라메 웰행잉 만들기온라인 강좌를 진행했다.

 

또 책을 읽고 마음을 움직인 글귀를 도서관 홈페이지에 공유해 좋은 책의 감동을 나누는 내 안의 글귀 나눔행사도 가졌다.

 

설악도서관은 다양한 지식을 습득하는 다독다독 독서퍼즐과 원화전시 및 정기간행물 무료배부 등을 통해 지역주민들에게 다채로운 독후활동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청평도서관에서 진행한 서점과 함께하는 Library’는 지역서점을 직접 찾아 책을 대출하고 인증샷을 보낸 이용자에게 마스크 및 손소독제를 제공함으로써 코로나19 예방의 중요성을 전달했다.

 

이와 함께 네이버 밴드를 활용한 나를 감동시킨 책 한구절은 책을 읽고 다른 사람과 생각을 공유하고 서로 소통의 장을 마련하는 등 높은 관심을 얻었다.

 

조종도서관에서는 311명이 참여하는 독후감상대회를 열어 어린이들에게 즐겁고 뜻깊은 시간을 선사했다. 이달 중 대회 수상작을 선별해 도서관에 전시할 계획이다.

 

아울러 도서를 선정하여 관련된 문제를 풀고 만점을 받은 참여자 40명을 추첨해 도서문화상품권을 지급하는 도전! 독서골든벨은 비대면으로도 열린 화합의 분위기를 연출했다.

 

도서관 관계자는 비대면 독서문화 행사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군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포스트 코로나시대 도서관이 군민의 곁에서 일상의 독서 문화공간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17회 자라섬재즈페스티벌, 내달 9일부터 17일간 온라인 진행” [가평=황규진 기자] 코로나19 방역강화조치에 따라 온라인으로 전환한 제17회 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이 10월 9일부터 25일까지 장장 17일간의 축제 프로그램과 참여 아티스트들을 확정했다. 1차 라인업에 발표 되었던 아티스트들을 포함한 24팀의 국내 아티스트들과 함께, 매년 페스티벌이 열렸던 자라섬부터 음악역1939, 가평 내 각 읍면을 찾아 다양한 온라인 콘텐츠를 제작하며 국내 재즈신 및 지역과 “상생”하는 한편, 코로나로 상처 입은 재즈팬들의 “치유”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었다.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은 지난 5월, 많은 관계자들과 연주자들의 격려 속에 자라섬 온라인 올라잇 재즈 페스티벌을 개최하며 새로운 온라인 축제의 가능성을 확인 한 바 있다. 그리고 코로나 19의 풍랑 속에서 문화예술계가 방향을 찾지 못하고 머물러 있던 지난 4개월 동안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은 이러한 새로운 환경에서 축제가 나아갈 바를 끊임없이 고민했고, 온라인 플랫폼의 장점을 최대한 살리면서도 기존의 오프라인 축제가 가지고 있던 많은 문화적 접점들을 잃지 않을 수 있는 프로그램들을 기획했다. 우선 3일간 진행되었던 축제를 17일로 늘리고, 7일 동안의 라이브 공연 송출과 10일 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