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제8대 UN사무총장초청 제5회 다문화교육포럼 강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는 오는 14() 오후 1시 포천반월아트홀 소극장에서 사단법인 함께하는다문화네트워크·다문화국제학교(이사장 신상록) 주최로 5회 다문화교육포럼이 개최된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미래를 여는 사회통합교육 시행 10년 성과와 과제를 주제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날 포럼은 다문화사회의 시민정신을 주제로 반기문(8UN 사무총장)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의 주제 강연을 시작으로 정부의 사회통합교육의 성과와 과제를 주제로 유복근 법무부 국적통합정책단장의 발제와 이중언어교육의 중요성과 이주민 활용 방안을 주제로 최용기 몽골 민족대학교 부총장의 발제가 있을 예정이다.


종합토론은 상명대학교 조항록 교수의 사회로 조남철 전 국립한국방송통신대학교 총장, 손주희 성결대학교 객원교수와 함께 진행된다.


신상록 이사장은 사단법인 함께하는다문화네트워크는 법무부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의 제1호 법인으로 2005년 외교부 선교회를 설립모체로 다문화가족자녀(중도입국청소년)들을 위한 경기도 위탁형 학력인정 중·고등 대안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2009년 사회통합프로그램 시범운영기관으로 선정된 이래 10년간 사회통합프로그램 및 조기적응교육, 하모니데이 프로그램을 꾸준히 진행하며 사회통합교육의 미래적 대안을 위한 노력을 계속해오고 있다.”고민을 공유하고 조언을 듣는 5번째 포럼의 장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포럼 관련 문의는 전화(031-544-0611), 메일(kiip123@naver.com)으로 가능하다.


홈페이지 사단법인 함께하는다문화네트워크(www.damunhwa.or.kr), 포천다문화국제학교(www.ilschool.or.kr).





포천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 공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반월아트홀에서는 ‘2019 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이 오는 16일부터 3일간 소극장에서 펼쳐진다. 마임과 인형극의 만남, ‘마술인형 선물’은 일본 어린이 국제 축제, 터키 이즈미르 국제인형극제, 춘천인형극제 등 국내ㆍ외 다수의 인형극 축제에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 되고 작품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외롭고 가난한 노인부부의 소소한 이야기를 담은 ‘마술인형 선물’은 이야기에 대사가 없지만 마술사 출신 배우들이 사람 크기만 한 인형을 조종하며 다양한 마술로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새로운 방식으로 노부부의 이야기를 통해 인생을 아련하게 돌아보게 되어 눈길을 끈다. 반월아트홀 관계자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족이 함께 관람하면 좋을 공연을 선보이게 되었다.’며 ‘공연을 관람하다 보면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일상적이고 보편적인 주제이기에 가슴 한편이 따뜻해짐을 느끼게 되고, 마법에 걸린 인형들이 선보이는 판타지 속으로 빠져드는 관람 내내 행복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공연관람 예매 및 문의는 반월아트홀 홈페이지(WWW.bwart.net) 또는 반월아트홀 매표소(031-540-62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