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019 지페어(대한민국우수상품전) 뭄바이 개막

[경기도=황규진기자] 경기도 유망 중소기업의 인도 시장 진출 교두보가 될 ‘2019 지페어(G-FAIR.대한민국우수상품전) 뭄바이가 현지시각 15일 오전 11시 뭄바이에 위치한 사하라스타호텔(Sahara Star Hotel)에서 개막했다.

이날 열린 개막식에는 박윤준 경기도 국제관계대사, 김동영 주 뭄바이 대한민국 총영사, 홍기영 코트라 뭄바이 무역관장, 김기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장 등 국내 관계자를 비롯해 찬드라칸트 살룬케 인도중소기업연합회장, 산토쉬 만드레차 마하라슈트라주 산업 및 농업 상공회의소 회장 등 뭄바이 주정부 및 경제계 주요인사 60여명이 참석했다.

지페어 뭄바이는 경기도를 비롯한 한국의 우수 중소기업 상품을 전시하고 사전 매칭된 바이어들과 1:1 상담을 진행하는 행사다.

인도는 인구 세계 2(134000만명), 경제 규모 7위의 경제대국으로서 7%대의 높은 경제성장을 이루며 신남방정책의 핵심국가로 주목 받고 있다. 특히 지페어가 개최되는 뭄바이가 속한 마하라슈트라주는 인구 12천만명의 거대 시장이다.

도는 인도시장의 중요성을 감안, 2009년부터 올해까지 11년 연속 지페어를 개최하며 총 770여 개의 중소기업에 인도시장 수출 기회를 제공해왔다.

올해는 의료·건강·미용 제품 36개사, 전기·전자·IT 21개사, 산업·건축자재 20개사, 주방·생활용품 17개사 등 총 94개사가 참가했다. 이 가운데 경기도 기업이 80개사다.

지페어 뭄바이에서서는 15~16일 양일 간 사전 매칭을 통해 선정된 바이어와의 1:1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하는 한편, 전시회에 방문하는 바이어와의 현장 상담을 통해 수출계약 성공률을 높일 예정이다.

특히 현지 우수 네트워크를 보유한 경기비즈니스센터(GBC) 뭄바이를 통해 3,000여 개 사의 검증된 현지 바이어를 초청, 높은 계약성과가 예상된다.

한편, 개막 전날인 14일 인도시장동향 설명회에서는 인도 진출에 성공한 선배기업인이 현지 진출성공 노하우를 전수하는 시간을 마련, 생생한 경험담을 공유하여 참가 기업의 많은 호응을 얻었다.

박윤준 경기도 국제관계대사는 인도는 2030년 미국, 중국에 이어 경제규모 기준 G3 달성이 유력한 국가로 인구 13억의 거대 시장이라는 점에서 앞으로의 성공가능성은 무궁무진할 것이라며, “인도 유일 한국 상품전인 G-FAIR 뭄바이를 비롯해 신남방지역으로의 도내 중소기업 진출 지원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포천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 공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반월아트홀에서는 ‘2019 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이 오는 16일부터 3일간 소극장에서 펼쳐진다. 마임과 인형극의 만남, ‘마술인형 선물’은 일본 어린이 국제 축제, 터키 이즈미르 국제인형극제, 춘천인형극제 등 국내ㆍ외 다수의 인형극 축제에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 되고 작품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외롭고 가난한 노인부부의 소소한 이야기를 담은 ‘마술인형 선물’은 이야기에 대사가 없지만 마술사 출신 배우들이 사람 크기만 한 인형을 조종하며 다양한 마술로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새로운 방식으로 노부부의 이야기를 통해 인생을 아련하게 돌아보게 되어 눈길을 끈다. 반월아트홀 관계자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족이 함께 관람하면 좋을 공연을 선보이게 되었다.’며 ‘공연을 관람하다 보면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일상적이고 보편적인 주제이기에 가슴 한편이 따뜻해짐을 느끼게 되고, 마법에 걸린 인형들이 선보이는 판타지 속으로 빠져드는 관람 내내 행복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공연관람 예매 및 문의는 반월아트홀 홈페이지(WWW.bwart.net) 또는 반월아트홀 매표소(031-540-62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