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2021년 역점사업 추진상황 보고회 개최

URL복사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시장 박윤국)15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21년 역점사업 시정 운영 동력 확보를 위해 ‘2021년 역점사업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했다.

중점 현안사업은 포천시 청사 증축사업(240억원) 장준하 평화관 건립(188억원) 포천시 돌봄 통합센터 건립사업(173억원) 3.8선 평화공원 조성 (190억원) 한탄강 생태경관단지 조성사업(112억원) 도봉산 포천선 건설사업(118천억원) 백운계곡 진수곤간 조성사업(100억원) 고모리에 조성사업(976억원) 7개분야 총 58건이다.

 

민선7기 포천시의 공약사업은 도시교통(22) 교육(9) 문화체육(22) 복지(21) 농축산(16) 관광(22) 안전건설(31) 환경산림(28) 경제(18) 창의행정(12)10대 분야 총 201개 세부사업으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201개 공약사업 중 87개 사업을 이미 완료했으며, 또 다른 87개 사업을 착수해 정상 추진 중이다. 지금까지 포천시의 공약사업 평균 추진율은 63%에 달한다.

 

시는 도시발전의 초석인 교통 인프라 구축을 주요 공약사업으로 두고 22건의 도시교통 분야 공약사업을 추진한다. 국철 및 전철 연장사업은 포천시의 오랜 숙원사업으로, 전철 7호선 연장사업과 함께 역세권 중심의 콤팩트 시티를 조성해 포천시의 새로운 미래를 이끌 계획이다. 이외에도 전철 4호선 및 포천공항 유치 등 대규모 중장기 사업을 활발하게 추진하고 있다.

또한, 국토부 도시재생 뉴딜공모 활용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한다. 2019년 신읍동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이어 2020년 하반기 영북면, 영중면(인정사업), 이동면(예비사업)이 선정되는 등 포천의 여건과 특성을 살린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통해 쇠퇴한 구도심을 활성화하고 균형발전을 이끌어 도시경쟁력을 높여나갈 방침이다.

 

이밖에 수원산 터널 조기 착공 등 31건의 안전건설 분야 공약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시는 군내~내촌 간(수원산 터널) 도로 착공사업이 조기에 완료될 수 있도록 정부 및 경기도 관계부서와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하고 적극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환경산림 분야 공약은 28건으로, 시는 장기미집행도시계획시설 에 해당되던 소흘읍 태봉공원을 시민이 이용할 수 있는 복합커뮤니티센터와 여가 및 휴식공간이 갖춰진 민간공원으로 조성하고 있다.

 

박윤국 시장은 오늘 보고한 역점사업들은 모두 새로운 변화와 혁신의 주춧돌이 되어줄 중요한 사업인 만큼 속도감 있게 추진하여 주기 바란다.”간부 공무원들은 직접 현장을 답사하고 점검하여, 최소의 비용과 시간을 투입하여 최대의 시정 성과를 얻어낼 수 있도록 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경기도, ‘2021 섬유제조 활성화 및 역량강화’ 사업 추진 [경기도=황규진기자] 경기도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도내 특화산업인 섬유기업의 제조 역량강화를 위해 「2021 섬유제조 활성화 및 역량강화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19로 판로개척이 어려운 상황을 섬유산업 혁신과 역량강화로 극복하기 위한 것으로, 올해는 ‘이업종기업 융합제품 제조 역량강화’, ‘경기섬유 핵심인재 혁신성장’, ‘니트 유니폼 개발·사업화’ 3개 분야를 추진한다. 첫째, 기업 간 유기적인 교류를 통해 기술지식을 공유해 창의적인 시제품을 개발하는 ‘이업종 융합제품 제조 역량강화’는 서로 다른 이업종 기업 간 협업으로 새로운 시제품 제작을 할 때 참여기업에게 최대 500만 원을 지원하는 식으로 추진된다. 2020년에는 전년도에 비해 50% 증가한 41개 기업이 참여해 약 20여 종의 융합 시제품을 만들었고, 이중 섬유-의료기기, 기능성 사무용 의자, 닥섬유 니트의류, 업사이클링 가죽소품, 나염섬유원단 활용 소반, 디지털 표면가공 가구 등은 양산이 추진되고 있다. 둘째, ‘경기섬유 핵심인재 혁신성장 지원’은 지역 섬유산업을 이끌어 갈 핵심인재의 과감한 도전정신을 함양하고 글로벌 시장에서의 대응 역량을 높이기 위해 추진하

김미경 작가, "한국 전통의 미와 국악기의 향연" 도자회화전 도판에 회화를 접목하여 독특한 예술작품을 탄생시키는 김미경 작가는 2021년 4월 7일(수) ~ 4월 13일(화)까지 서울 인사동 소재의 아리수갤러리에서 "한국 전통의 미와 국악기의 향연" 타이틀로 전시 진행 중에 있다. 한국의 아름다운 달항아리를 자신으로 생각하며 감정이입을 시켜 차분하고 정갈한 느낌의 전통미를 완성시키기 위해 노력했고, 국악기 이미지를 작품에 반영하여 깊이 있는 한국의 전통예술을 알리고자 했다. 전시 중인 작품은 도판을 양각으로 새긴 저부조 형태의 작품으로 손으로 만지면 이미지의 형태를 촉감으로 느낄 수 있어 매력적이다. 작품명 "창가에 놓인 달항아리"는 어렸을 적 한옥에서 살던 추억을 떠올리며 작품을 제작하였으며, 창가 옆으로 꽃들이 만발한 한옥의 정겨운 기억은 성인이 되어도 잊을 수 없는 풍경으로 작품의 소재가 되었다. "꽃 속에 핀 해금" 작품은 가야금과 해금 연주자로 활동하는 자녀들을 응원하고 우리 전통악기를 보며 고유의 소리를 상상하도록 했다. "청춘" 작품은 강열한 파란색의 바탕으로 겁 없고 희망을 품은 젊음을 표현하였다. "지천명" 작품은 투박한 달항아리 이미지를 새겨 넣어 수수한 매력을 발산하며 자개를 활용해 테두리를 만들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