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주식회사, 도내 중소기업 대상 해외 판로 지원

URL복사

[경기도=황규진기자] 경기도주식회사가 해외 판로에 관심 있는 경기도내 중소기업을 돕기 위해 발 벗고 나섰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오는 1030일까지 제3해외 유통망 진출 지원 사업과 제3경기 비즈니스센터(GBC) 연변·하노이 집중 지원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

해외 유통망 진출 지원사업은 중국과 베트남 등에 설치된 경기도 우수기업관과 직영 안테나숍 등 오프라인 매장은 물론, 온라인몰 입점을 통해 현지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마케팅을 지원한다.

경기비즈니스센터 집중 지원사업은 각각 중국 연변, 베트남 하노이의 GBC를 통해 현지 온·오프라인 유통채널 입점 외에도 기업 간 제품 대량 수출을 위한 B2B 바이어 발굴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앞서 올해 1~2해외 유통망 진출 지원사업에는 총 31개 기업이 선정, 수출길을 열게 됐고, 1~2경기비즈니스센터 집중 지원사업에는 총 17개 기업이 참여해 다양한 수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실제 지난 8, 해외 유통망 진출 지원사업에 참여했던 팀코리아관계자는 경기도주식회사의 지원 사업 덕분에 막막했던 해외 판로 개척에 성공했다앞으로 많은 기업들을 위해 다양한 지원 사업이 더욱 기대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홍석민 경기도주식회사 기획조정실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도내 중소기업의 수출피해가 심각하다라며 경기도주식회사가 보유한 해외 직접 유통망을 통해 도내 수출기업의 판로를 적극 개척하겠다고 밝혔다.

사업 참여를 원하는 기업은 오는 1030일 오후 3시까지 온라인 또는 경기도주식회사로 방문하거나 우편으로 접수 가능하다. 각 기업은 하나의 사업에만 지원할 수 있고, 해당 국가 수출을 위한 관련 인증 등을 획득한 상태여야 한다.

사업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주식회사 홈페이지(www.kgcbrand.com) 공지사항의 모집 공고를 참고하면 된다.

 



최춘식 국회의원, 포천·가평 행안부 특교 31억원 확보 [포천=황규진 기자] 국민의힘 최춘식 국회의원(포천·가평, 경기도당위원장)은 29일 포천시·가평군의 현안 해결과 재난 안전을 위한 상반기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총 31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확보한 포천시·가평군 특교는 구체적으로 ▲국도43호선(자작~어룡간) 우회도로 개설공사 10억원 ▲생활방범용(다목적)CCTV 설치사업 6억원 ▲장애인재활(체육)지원센터 건립 10억원 ▲상천저수지 보수보강 공사 5억원 등이다. 포천시 국토43호선(자작~어룡간) 우회도로 개성공사(10억원)는 국도43호선 위주의 도로에서 우회도로 확보를 통한 교통편의 제공으로 주변 지역개발을 촉진하여 국토 균형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사업이다. 포천시 생활방범용(다목적)CCTV 설치사업(6억원)은 각종 범죄와 사고로부터 주민들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이번 특교 확보로 강력 범죄예방 및 지역 주민의 생활여건이 개선될 전망이다. 가평군 장애인재활(체육)지원센터 건립(10억원)으로 장애인의 특성에 맞는 재활 및 체육활동 지원과 장애인단체의 열악한 근무환경 개선을 크게 기대할 수 있게 되었다. 가평군 상천저수지 보수·보강 공사(5억원)는 시설물의 노후로 재해 피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