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사는세상

포천시건설협의회, 불우이웃돕기성금 포천시에 기탁

[포천=황규진 기자] 대한건설협회 포천시 건설협의회(회장 김주성)12일 추운 겨울을 맞이해 회원들의 뜻을 모아 불우이웃돕기를 위해 모은 200만 원의 성금을 포천시에 전달했다.

 

포천시 건설협의회는 수년째 온기 나눔사업을 펼치고 있고 가정형편이 어려운 아동과 결연을 맺고 매월 교육비를 지원하며 후원품을 나눠주는 등 나눔문화 확산에 이바지해 왔다. 이번 성금도 희망복지센터를 통해 난방위기를 겪고 있는 저소득 가정 10가구에 후원할 계획이다.

 

이날 김주성 회장은 추운 겨울을 맞이해 어려운 분들께 조금이라도 보탬이 됐으면 좋겠고 일회성 이벤트가 아닌 꾸준한 지원을 이어 가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정기적인 나눔실천에 참여해준 건설협의회에 감사를 드리며, 혹한으로 고생을 하고 있는 위기가구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소중히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김영우 의원, 포천시 2개 사업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14억 8,300만원 배정 [포천=황규진 기자] 국회는 8일 본회의를 열고 2019년도 예산안을 통과시켰다. 국회를 통과한 내년도 예산은 정부가 편성한 470조 5,000억원에서 9,000억원이 감액된 469조 6,000억원 규모이다. 국회에 제출된 정부 예산안은 국회 심의 과정에서 조정되고 삭감이 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지역의 발전을 위한 사업 예산은 증액·확보되었다. 3선 국회의원인 김영우 자유한국당 경기도당 위원장의 정치력이 지역 예산안 증액이라는 큰 성과를 가져왔다. 김 의원은 자유한국당 경기도당위원장으로서 예산에 대해 국회 상임위원회 심의과정에서 열심히 노력했고 예산안 심의과정에서 추가로 총 51.25억원의 예산을 확보하여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되는데 크게 기여하게 되었다. 계속 사업인 ‘주한미군공여구역 주변지역 등 지원사업’ 중 주변지역 지원 사업은 당초 정부안에서 28.45억원이 증액되어 주한미군 주변지역의 도로개설과 문화·복지·교육시설 지원을 계속해서 할 수 있게 되었다. 접경지역 사업 중 포천-철원-연천에 걸친 ‘한탄강 주상절리길 사업’은 당초 정부안 58억원으로 배정됐으나, 14.43억원 증액된 72.43억원이 배정되어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계획이다. 이 사업

포천시,"동남아시아·미주지역 식품시장진출 위한 세미나" 개최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22일 베어스타운 타워콘도4층 중연회장에서 관내 47개 업체 및 수출전문위원 등 50여명을 대상으로 동남아시아·미주지역 식품시장진출을 위한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한국프랜차이즈산업연구원 장재남 원장의 “동남아시아․미주지역 식품 시장 동향 및 진출전략”, 중소기업청 김택수 전문위원의 “중소벤처기업부 수출지원제도 소개”, 중소기업의 준비 등 다양한 내용을 강의했다. 이어 KOTRA 수출지원사업 소개 및 Q&A, 사)할랄협회 김태한 회장 동남아시아․미주지역 인증안내 및 획득절차에 대해 상세히 설명하고, 국가표준인증에 대한 강의도 함께 진행했다. 박윤국 시장은 환영사를 통해“오늘 강의를 통해서 해외시장 , 이슬람시장, 국내프랜차이즈, 중소기업 수출지원에 대한 정보를 주려고 바쁜일정 에도 불구하고 이 자리에 참석 하여 주셨다.”며“오늘 참석 하여 주신 업체 모두가 해외 식품시장 진출 및 할랄인증 을 받아 상생하는 경제도시, 남북경협 거점도시로 거듭나도록 최선을 다하여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근 할랄제품을 소비하는 무슬림 인구는 전 세계 인구의 28.3%인 18억 명에 이르고 있어 시장개척을 위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