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2022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및 긴급구조종합훈련 실시

[포천 =황규진 기자경기도 포천시는 지난 23일 재난·재해 대비 유관기관 간 협조체계 및 대응능력 향상을 위한 ‘2022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및 긴급구조종합훈련을 실시했다.

훈련은 포천소방서, 포천경찰서, 의용소방대, 자율방재단, 한국전력공사 포천지사, KT 등 유관기관과 각 부서별 관계자 등 총 250여 명이 참여했다. 포천민자발전(신북면 소재)에서 발전소 대형화재 및 가스폭발이 발생해 대형산불로 번지는 상황을 연출해 실시했다.

 

화재 발생 후 상황접수 및 전파, 인명구조·화재진압, 응급의료 지원, 수습·복구 등 실제 재난 상황에서 이뤄지는 모든 절차를 실전과 동일하게 진행하며 재난현장 대응능력을 재차 점검했다.

 

백영현 포천시장은 재난은 예고하지 않고 갑자기 찾아온다. 미리 점검하고 대비하는 훈련이 필요하다.”면서 앞으로도 유관기관과 유기적인 협업체계를 구축해 비상상황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대응능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