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전기매트 올바르게 사용하여 안전하고 따듯한 겨울을 보내자

[양주 =박지환 기자코 끝에 눈물이 맺히는 겨울이 다가 오고 있다. 겨울의 추운 날씨를 나기 위해 집집마다 묵혀둔 전기매트를 꺼내 체온을 올리고 가족끼리 오순도순 귤을 까먹으며 티비를 시청하는 정다운 계절말이다.


하지만 몸이 따듯해지는 마법의 난방기구 덕분에 겨울은 따듯하게 날 수 있을지 몰라도 화재의 위험성은 더욱 증가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가정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는 난방기구 중 하나인 전기매트의 경우 202111월부터 20223월까지 168건의 화재가 발생하였으며 32명의 인명피해와 약 8억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하였다.


통계를 살펴 보면 가정에서 사용되는 난방기구인 만큼 많은 인명피해와 재산피해가 발생한 걸 알 수 있다. 이러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선 어떻게 해야할까?


첫째, 전기매트 구입시 안전과 품질 등 국가인증 통합마크인 KC마크나 전자파전기장 등의 허용 기준을 통과한 EMF마크가 있는 것으로 구입하는 것이 좋다.


둘째, 사용 전에는 외관상 전기장판이 파손된 곳이 있는지 육안으로 확인 해야하고 온도조절장치가 정상 작동되는지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


셋째, 문어발식 전기사용은 금해야한다. 난방기구의 경우 사용전력이 높아 여러개의 난방기구를 하나의 멀티탭에 사용할 경우 과전류로 인하여 화재가 발생할 수 있다.


넷째, 장시간 사용시 저온화상을 입을 수 있으니 주의해야하고, 전원이 켜진 상태로 오랜 시간 방치하면 화재 발생 위험이 높아지니 사용하지 않을 때는 반드시 전원을 꺼야한다.


다섯째, 보관시에는 동그랗게 말아서 세로로 세워 보관한다. 접어서 보관 할 경우 전선이 구부러져 단선 등으로 화재 위험성이 높아진다.


난방기구는 우리의 겨울을 따듯하게 보낼 수 있도록 도와주며 안락함을 주지만 잘못된 사용방법으로 사용할 땐 모든 것을 앗아가는 화마로 변하기도 한다. 반드시 이 두가지의 얼굴을 기억하고 화재에 대한 경계심을 늦추지 말아야하며 올바른 사용법을 숙지해서 안전하고 따듯한 겨울을 보내길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