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7회 한여농 포천시연합회 연찬회 성료”

[포천 =황규진 기자한국여성농업인 포천시연합회(회장 이경옥) 23 포천시 허브아일랜드 아테네 B홀 레스토랑에서 “17회 한여농 포천시연합회 연찬회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윤국 시장, 최춘식 국회의원, 손세화 시의회의장, 임종훈. 조용춘. 연제창 시의원, 박윤경 농협 포천시지부장, 백영현 포천시장 당선인, 김성남. 윤충식 경기도의원 당선인, 서과석. 조진숙 포천시의원 당선인을 비롯한 외빈, 회원 등 150여명이 참석 지역 농업발전을 위해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여성농업인들을 격려했다.

한국여성농업인 포천시연합회는 여성농업인 협동체로 지역농촌여성들의 권익보호와 지위향상을 위해 힘써왔으며 다양한 봉사활동과 포천쌀소비 촉진  판매 행사  포천의 지역 발전을 위해 애쓰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화합의 시간을 시작으로 버섯따기 체험, 버섯효능 강의, 허브아일랜드 관람  다양한 즐길 거리가 준비되어 여성회원들의 얼굴에 미소가 끊이지 않았다


박윤국 시장은 축사를 통해오늘 제16회 한여농 포천시연합회 연찬회는 여성 농업인들의 의식 혁신과 개인 역량 강화를 통해 여성 농업인의 지위와 조직의 위상을 향상시키고, 명실공히 농업·농촌의 발전 주체가 되어가는 의미있는 시간이라고 생각한다.”여성 농업인이 주체적인 농업인으로 인정될 수 있도록 정책을 발굴하고 시행하여 더 나은 여성 농업복지를 실현해야 하며, 후대 여성 농업인력을 양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여성농업인 포천시연합회는 회원 상호간의 친목을 도모하며 여성 농업인의 권익 보호와 지위 향상 및 농업 경영의 합리화와 과학화를 도모하는 한편, 농촌의 제반 문제 해결 및 향토 문화의 계승 발전을 도모하여 복지 농촌 건설, 변화에 따른 대응 방안을 모색하기 위하여 설립됐다.





경기도,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 합동회의 개최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부품 국산화와 해외 투자유치 등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사업에 대해 정부-지자체 간 협업체계 구축에 나선다. 경기도는 중소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을 추진 중인 경기도 산하기관과 정부 유관사업 수행기관 합동회의를 오는 26일까지 사업 분야별로 총 3회에 걸쳐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참석 대상 기관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테크노파크 등 경기도 산하기관과 한국소재부품장비투자기관협의회(KITIA), 한러혁신센터,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TIPA),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한국자동차연구원, 한국산업기술진흥원, KIC유럽 등 정부의 유관 기업지원 사업수행 공공기관이다. 대상사업 중 경기도 소관 사업은 ▲글로벌 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미래차 산업전환 지원사업 ▲독립국가연합(CIS) 국가 혁신기술 상용화사업 ▲글로벌 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해외 투자유치) 등 총 4개 분야이다. 이와 함께 ▲소재·부품·장비산업 자립화 연구지원(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경기 창업허브 글로벌 엑셀러레이팅(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중소기업 기술혁신개발 ▲해외원천기술 상용화 기술개발 등 경기도 산하기관이나 정부 유관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