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우수 기업 프렌들리 시군 5곳 선정‥포천시 대상

[경기도 =황규진기자경기도는 지난 2021년 한 해 공정하고 기업 하기 좋은 환경을 만드는 데 선도적인 역할을 한 포천시, 김포시, 광주시, 이천시, 연천군을 경기도 기업SOS대상수상 시군으로 선정했다고 7일 밝혔다.


경기도 기업SOS대상은 경기도가 기업애로 해소에 이바지한 도내 시군을 평가·선정한 후 혜택을 부여함으로써 시군 간 선의의 경쟁을 유도, 기업애로 업무추진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추진 중인 제도다.

이번 평가에서는 지난 2021년 한해 시군별로 추진했던 단체장 관심도, 예산지원, 기업애로 처리, 시책추진, 기업규제 개선, 홍보실적 총 6개 부문 17개 지표를 종합적으로 심사했다.

심사 결과, 포천시가 대상 시군의 영예를 안았다. 그룹별 최우수 시군에는 김포시, 광주시, 이천시, 연천군을 각각 선정했다.

대상을 받은 포천시는 단체장 주관 현장 간담회 등 기업 애로 해소를 위한 활발한 현장 활동에 적극적으로 힘썼고, 기업 성장에 걸림돌이 돼왔던 각종 규제를 발굴·개선하는 등 우수한 실적을 거뒀다는 평가를 받았다.

최우수상은 공정한 평가를 위해 공장등록 수에 따라 A, B, C, D 등 총 4개 그룹으로 나눠 수상 시군을 선정했다.

이중 A그룹은 공장등록 수가 3,000개가 넘는 시군 8, B그룹은 3,000개 미만~1,500개 이상 시군 7, C그룹은 1,500개 미만 400개 이상 시군 8, D그룹은 400개 미만 시군 8곳이 해당한다.

최우수상에 선정된 김포시(A그룹)는 직원 휴게시설 설치 등 열악한 노동환경을 개선하는 데 주력했고, 광주시(B그룹)는 기업SOS넷 처리 실적이 우수하고 다양한 시책으로 기업 하기 좋은 환경을 만드는 데 힘썼다.

이천시(C그룹)는 기업애로 만족도 조사 결과에서 높은 점수를 얻어 지난해에 이어 2회 연속 최우수 시군으로 선정됐다. 연천군(D그룹)은 중소기업에 대한 예산지원이 활발히 이뤄졌다는 점에서 좋은 점수를 얻었다.

이번 수상 시군에는 상패와 함께 총 3,000만 원 규모의 포상금을 수여한다. ‘대상수상 시군은 1,000만 원, ‘최우수상시군은 500만 원의 포상금을 받게 되며, 지역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지역화폐로 지급할 방침이다.

노태종 기업지원과장은 이번에 선정된 5개 시군은 공정·상생 가치 실현 아래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드는 데 적극적으로 힘쓴 곳들이라며 경기도에서도 시군과 협력해 기업애로 해소를 위한 다양한 시책을 발굴·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경기도, 우수 환경서비스 기업 11곳 선정 지원. 참여 기업 모집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도내 우수 환경서비스 기업을 선정해 기업 홍보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기로 하고 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우수 환경서비스 기업 선정은 사회공헌 등 기업 경영에 모범이 되고 오랜 기간 영업해 신뢰도가 높은 우수 기업을 선정해 혜택을 제공하는 환경서비스업체에 대한 특화된 지원방안이다. 도는 신청한 기업에 대해 기술수행능력, 경영상태, 신인도 등 공통지표 및 업종별 지표(환경전문공사업/ 측정대행업/ 관리대행기관/ 환경컨설팅회사)로 나눠 심사를 통해 상위 11개소를 선정할 예정이다. 우수 환경서비스 기업으로 선정될 경우 ▲언론 홍보 및 도 홈페이지 정보 제공 ▲지도점검 간소화 ▲경기도 유망환경기업 지정 시 가점 부여 ▲경기도지사 표창장 수여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신청 자격은 등록일로부터 공고 마감일 기준 10년 이상 영업한 환경서비스기업이며, 참여하고자 하는 기업은 신청서류를 작성해 오는 10일까지 이메일(ysin0305@gg.go.kr)로 제출하면 접수가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 홈페이지(gg.go.kr) 고시‧공고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김상철 도 환경안전관리과장은 “우수 환경서비스기업 선정을 통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