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진대학교, 개교 30주년 기념행사 성료

URL복사

[포천 =황규진 기자대진대학교(총장 임영문)12일 대진대 체육관에서 학교법인 대진대학교 윤은도 이사장 및 임영문 총장, 김기현 부총장과 내외부인사, 학생, 동문, 교직원, 지역주민이 참석한 가운데개교 30주년 기념행사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대진대학교 개교 30주년 기념행사는 대진대의 과거, 현재, 미래방향에 대해 공유하는 사진전과 함께 학교법인 대진대학교 이사장 및 총장 축사, 외빈 축하 영상, 개교 30주년 기념 영상 및 세레모니, 비전 선포 순으로 공식 행사가 진행되었으며, 포천 문화재단과 초대 가수의 축하 공연으로 진행되었다.

 

이날 대진대는 개교 30주년을 맞이하여 학문의 기초를 다지고 민족과 사회를 위해 협력하며 자랑스러운 미래사회를 구현한다는 의미로而立(이립)’,‘相生(상생)’,‘未來(미래)’ 세 가지 키워드의 비전을 공식 선포하였다.

 

학교법인 대진대학교 윤은도 이사장은 축사를 통해개교 30주년을 맞은 대진대학교는 대학 발전을 위해 공헌해 주신 교직원 여러분의 노력과 땀방울이 모여 명문사학으로 발돋움하고 있다.”,“앞으로도 대진대의 발전을 위해 혼신의 힘을 기울여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임영문 대진대 총장은 학교 설립자의 뜻을 되새겨 대학의 발전과 비상을 위해 각자의 위치에서 새로운 각오와 의지를 다져주시길 바란다.”,“지난 30년 동안 대내외적인 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면서 발전한 만큼 앞으로는 더욱 대학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대진대의 개교 30주년 기념으로 공개된 엠블럼은 개교 30주년 이후, 영원히 함께 발전하는 의미를 뫼비우스 구조의 디자인으로 형상화하였고, 특히 태극 문양의 파란색과 빨간색은 음과 양의 조화를 상징하며, 음양의 조화로 새로운 생명을 얻고 발전한다는 대자연의 진리를 표현했다.




경기도, 해외 투자유치 희망 기업 모집. 기업당 1천만 원 활동비 지원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지역경제의 빠른 회복을 위해 도내기업의 해외 투자유치 활동비를 지원하는 ‘2022 글로벌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참여 기업을 4월 7일까지 모집한다. 이 사업은 경기도 기업의 해외 투자유치 활동을 지원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목적을 두고 2019년부터 매년 추진 중인 사업이다. 지원항목으로는 ▲지식재산권(국내외 특허, 상표, 디자인) 출원비 및 등록비 ▲인증수수료 ▲투자유치 동영상 및 카탈로그 제작 ▲번역 ▲기술도입 컨설팅 ▲신규 투자 및 증자 관련 법무 비용 ▲환경 컨설팅 등으로 해외 투자유치 활동에 필요한 전반적인 비용을 항목당 500만 원 한도로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한다. 또한, 투자유치 전문컨설팅 기관을 위촉해 맞춤형 자문 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해외 투자유치를 계획하고 있거나 진행 중인 경기도 소재 중소기업 및 외투기업이다. 지난 3년간 경기도 투자진흥과에서 추진한 ‘글로벌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러시아 혁신기술 상용화 사업’, ‘글로벌비지니스 기업매칭사업’, ‘경기도 유턴기업 지원사업’에 참여한 기업은 가산점을 부여해 지원 사업간 시너지효과도 거둘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