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관내 택시업계 간담회 개최

URL복사

[동두천 =박지환 기자경기도 동두천시는 지난 11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법인택시와 협동조합택시 대표들과 애로사항 청취 및 지원방안에 관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택시업계는 장기간 지속된 코로나19로 승객감소는 물론 택시기사 구인난까지 이어져 경영상 어려움이 많다고 호소하며 경영난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시 차원의 적극적인 추가 지원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이에 김종권 안전도시국장은 택시업계의 어려움을 공감하면서 현재 시에서 추진 중인 택시 노후 영상기록장치 교체 사업의 자부담금 완화 택시 자율 감차보상 등 경영난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사업내용을 전달했으며, “앞으로도 추가적인 지원방안을 모색하여 조금이라도 경영난이 완화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택시업계와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시 현안에 대한 택시업계의 의견을 듣고 상호 이해와 협력을 넓혀 가기로 했다.




경기도, 해외 투자유치 희망 기업 모집. 기업당 1천만 원 활동비 지원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지역경제의 빠른 회복을 위해 도내기업의 해외 투자유치 활동비를 지원하는 ‘2022 글로벌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참여 기업을 4월 7일까지 모집한다. 이 사업은 경기도 기업의 해외 투자유치 활동을 지원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목적을 두고 2019년부터 매년 추진 중인 사업이다. 지원항목으로는 ▲지식재산권(국내외 특허, 상표, 디자인) 출원비 및 등록비 ▲인증수수료 ▲투자유치 동영상 및 카탈로그 제작 ▲번역 ▲기술도입 컨설팅 ▲신규 투자 및 증자 관련 법무 비용 ▲환경 컨설팅 등으로 해외 투자유치 활동에 필요한 전반적인 비용을 항목당 500만 원 한도로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한다. 또한, 투자유치 전문컨설팅 기관을 위촉해 맞춤형 자문 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해외 투자유치를 계획하고 있거나 진행 중인 경기도 소재 중소기업 및 외투기업이다. 지난 3년간 경기도 투자진흥과에서 추진한 ‘글로벌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러시아 혁신기술 상용화 사업’, ‘글로벌비지니스 기업매칭사업’, ‘경기도 유턴기업 지원사업’에 참여한 기업은 가산점을 부여해 지원 사업간 시너지효과도 거둘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