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중효 포천시장 후보, 6군단 부지에 창작복합문화 공간 조성 공약

- 80여만㎡부지에 창작문화공간, 민군복합타운, 유치

URL복사

[포천 =황규진 기자이중효 국민의힘 포천시장 예비후보는 금년 말 해체예정인 포천시 모군단 부지에 문화복합공간으로 조성한다는 대규모 프로젝트를 공으로 확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공약은 지역발전과 시민들의 문화공간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는 MZ세대의 의견을 들었으며, 실행력을 높이기 위해 윤석열 당선자 공약을 기초하였다며, 향후 중앙정부의 협의나, 사업비확보에는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했다.


구체적인 계획으로 군사시설보호 구역을 전면 해제시켜 문화예술 단지와 미술관, 창작예술 전문 전시공간 그리고 군장병과 시민들이 함께하는 민군복합타운을 건립을 조성하여 포천시민은 물론 수도권을 대표하는 문화예술 커뮤니티 공간 조성이 목표라고 했다.


특히, 그동안 지역과 수도권에서 창작 활동을 하는 예술인들은 창작, 전시공간 및 발표기회 부족을 겪고 있었기에 젊은 예술인들의 고충이 해소될 것이라고 했다, 아울러, 예술인들을 위한 창작 및 주거공간은 기존의 건물을 리모델링하여 예술과 상업의 조합을 도모하고 병영문화의 재생을 통해 독특함과 다양함을 담아낼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포천을 찾는 관광객 대부분은 경기 및 서울권역으로 서울 북부권역에 거주하고 인구가 약 300만명에 달하고 있어 젊은 세대들이 선호하는 문화와 브랜드가 마련된다면, 이곳을 중심으로 지역상권이 인근으로 번져나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아울러 이와 함께 태릉 육군사관학교유치에도 큰 관을 가지고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대선 당시 윤석열 당선인은 접경지역의 산재한 사격장, 훈련장을 통폐합하고 군사시설 보호구역을 전면해제하여 접경지역 발전과 함께 장애 예술인들을 위한 예술전문 전시공간 건립을 확대할 것이라고 공약한 바 있다.




경기도,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 합동회의 개최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부품 국산화와 해외 투자유치 등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사업에 대해 정부-지자체 간 협업체계 구축에 나선다. 경기도는 중소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을 추진 중인 경기도 산하기관과 정부 유관사업 수행기관 합동회의를 오는 26일까지 사업 분야별로 총 3회에 걸쳐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참석 대상 기관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테크노파크 등 경기도 산하기관과 한국소재부품장비투자기관협의회(KITIA), 한러혁신센터,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TIPA),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한국자동차연구원, 한국산업기술진흥원, KIC유럽 등 정부의 유관 기업지원 사업수행 공공기관이다. 대상사업 중 경기도 소관 사업은 ▲글로벌 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미래차 산업전환 지원사업 ▲독립국가연합(CIS) 국가 혁신기술 상용화사업 ▲글로벌 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해외 투자유치) 등 총 4개 분야이다. 이와 함께 ▲소재·부품·장비산업 자립화 연구지원(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경기 창업허브 글로벌 엑셀러레이팅(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중소기업 기술혁신개발 ▲해외원천기술 상용화 기술개발 등 경기도 산하기관이나 정부 유관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