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경기아트센터, ‘2022 골든핑거 기타페스티벌’ 개최

[경기도 =황규진기자경기아트센터는 오는 49(), <2022 골든핑거 기타페스티벌>을 소극장에서 개최한다. 2019년 서울에서 시작되어 국내 음악인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온 골든핑거 기타페스티벌은 올해로 5회차를 맞이했으며,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2020년 하반기부터 비대면 온라인 공연으로 전환한 이후 2년여만에 다시 대면 공연으로 관객들을 찾는다.

 

국내 기타리스트들과 기타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는 <2022 골든핑거 기타페스티벌>은 대중음악평론가 임진모가 사회를 맡고, 장호일, 유병열 등 국내 최정상급 기타리스트들이 무대를 빛낸다. 또한 임정현, 정나영, 김진산 등 최근 주목 받고 있는 젊은 기타리스트들이 함께 무대에 올라 축제에 열기를 더할 예정이다.

 

이번 페스티벌에는 특별한 출연진도 합류한다. 페스티벌 주최 측은 지난 31일부터 20일까지 <골든핑거 기타페스티벌 서바이벌> 대회를 진행하였으며, 기타리스트 신대철을 포함한 국내 유명 뮤지션들의 온라인 심사로 최종 우승팀 3팀을 선정했다. 본 대회 우승팀은 모두 이날 공연 무대에 올라 연주를 선보일 예정이다.

 

경기아트센터 관계자는 그간 국내 기타리스트들을 집중 조명하는 역할을 해온 골든핑거 기타페스티벌이 경기권역에서 처음 개최되는 만큼, 경기도민의 문화향유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 라고 밝혔다. <2022 골든핑거 기타 페스티벌> 공연 실황 영상은 추후 경기아트센터 유튜브 채널 꺅!tv (www.youtube.com/iloveggac)에서 시청할 수 있다. 티켓 예매는 경기아트센터 홈페이지, 인터파크 티켓에서 가능하며, 경기도민은 티켓 예매시 50%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의정부시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 선정회의 개최" [의정부 =황규진 기자] 경기도 의정부시는 9일 의정부시 기업유치 가용부지 현황을 검토하고 향후 공모사업 후보지 추천에 대비한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 선정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김동근 의정부시장 주재로 시의 기업유치와 도시개발을 담당하고 있는 경제일자리국장, 균형개발추진단장, 기업경제과장, 도시정책과장, 균형개발과장, 투자사업과장이 한자리에 모여 의정부시의 기업유치 환경 및 추진 방향에 대해 공유하고 국가 및 민간 공모사업 시 제안할 대상 부지에 대해 논의했다. 의정부시는 소규모 입지를 활용한 효과적인 기업유치를 위해 단순 제조업종이 아닌 IT, 바이오, 모빌리티 등 고부가가치 산업군 집중 유치와 전도유망한 스타트업 기업을 유치․육성하는 방향성에 대해 의견을 모으고 2023년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에 대해 부서간 의견 조율 및 협업을 결정했다. 김동근 의정부시장은 “의정부시는 반환공여지라는 기회의 땅, 편리한 교통, 경기북부 행정의 중심이라는 인프라의 장점을 살려 잘 준비해 적극적인 자세로 기업유치에 힘쓰겠다”며, “많은 기업과 인재들의 관심을 당부드리며 영양가 있는 기업유치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경기북부 미래산업의 신성장 거점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