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경기아트센터, ‘2022 골든핑거 기타페스티벌’ 개최

URL복사

[경기도 =황규진기자경기아트센터는 오는 49(), <2022 골든핑거 기타페스티벌>을 소극장에서 개최한다. 2019년 서울에서 시작되어 국내 음악인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온 골든핑거 기타페스티벌은 올해로 5회차를 맞이했으며,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2020년 하반기부터 비대면 온라인 공연으로 전환한 이후 2년여만에 다시 대면 공연으로 관객들을 찾는다.

 

국내 기타리스트들과 기타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는 <2022 골든핑거 기타페스티벌>은 대중음악평론가 임진모가 사회를 맡고, 장호일, 유병열 등 국내 최정상급 기타리스트들이 무대를 빛낸다. 또한 임정현, 정나영, 김진산 등 최근 주목 받고 있는 젊은 기타리스트들이 함께 무대에 올라 축제에 열기를 더할 예정이다.

 

이번 페스티벌에는 특별한 출연진도 합류한다. 페스티벌 주최 측은 지난 31일부터 20일까지 <골든핑거 기타페스티벌 서바이벌> 대회를 진행하였으며, 기타리스트 신대철을 포함한 국내 유명 뮤지션들의 온라인 심사로 최종 우승팀 3팀을 선정했다. 본 대회 우승팀은 모두 이날 공연 무대에 올라 연주를 선보일 예정이다.

 

경기아트센터 관계자는 그간 국내 기타리스트들을 집중 조명하는 역할을 해온 골든핑거 기타페스티벌이 경기권역에서 처음 개최되는 만큼, 경기도민의 문화향유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 라고 밝혔다. <2022 골든핑거 기타 페스티벌> 공연 실황 영상은 추후 경기아트센터 유튜브 채널 꺅!tv (www.youtube.com/iloveggac)에서 시청할 수 있다. 티켓 예매는 경기아트센터 홈페이지, 인터파크 티켓에서 가능하며, 경기도민은 티켓 예매시 50%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경기도, 해외 투자유치 희망 기업 모집. 기업당 1천만 원 활동비 지원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지역경제의 빠른 회복을 위해 도내기업의 해외 투자유치 활동비를 지원하는 ‘2022 글로벌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참여 기업을 4월 7일까지 모집한다. 이 사업은 경기도 기업의 해외 투자유치 활동을 지원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목적을 두고 2019년부터 매년 추진 중인 사업이다. 지원항목으로는 ▲지식재산권(국내외 특허, 상표, 디자인) 출원비 및 등록비 ▲인증수수료 ▲투자유치 동영상 및 카탈로그 제작 ▲번역 ▲기술도입 컨설팅 ▲신규 투자 및 증자 관련 법무 비용 ▲환경 컨설팅 등으로 해외 투자유치 활동에 필요한 전반적인 비용을 항목당 500만 원 한도로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한다. 또한, 투자유치 전문컨설팅 기관을 위촉해 맞춤형 자문 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해외 투자유치를 계획하고 있거나 진행 중인 경기도 소재 중소기업 및 외투기업이다. 지난 3년간 경기도 투자진흥과에서 추진한 ‘글로벌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러시아 혁신기술 상용화 사업’, ‘글로벌비지니스 기업매칭사업’, ‘경기도 유턴기업 지원사업’에 참여한 기업은 가산점을 부여해 지원 사업간 시너지효과도 거둘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