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경찰

양주소방서, 겨울철 3대 전기제품 안전 사용 당부

[양주 =박지환 기자] 경기도 양주소방서(서장 박미상)는 겨울철 화재 예방을 위해 겨울철 3대 전기제품의 안전 사용을 당부한다고 3일 밝혔다.

 

겨울철 3대 전기제품이란 전기장판, 전기히터, 전기열선을 말한다. 날씨가 추워지며 실내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는 겨울, 따뜻한 생활을 위해서 없어선 안될 필수품이지만 사소한 부주의로 인해 화재가 발생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3대 전기제품의 안전 수칙은 다음과 같다. 제품 구입 시 안전인증(KC마크) 제품 구입 제품의 열선이 파손되거나 끊어지지 않았는지 항시 확인하기 외출 시 반드시 전원 끄기 사용하지 않는 플러그 뽑기 문어발식 콘센트 사용 엄금 전기장판은 보관시 둥글게 말아서 보관하기 등이다.

 

박미상 양주소방서장은 전기용품 및 난방용품을 사용할 때 올바른 사용방법과 안전수칙을 준수하여 안전하고 따뜻한 겨울을 보내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경기도,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 합동회의 개최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부품 국산화와 해외 투자유치 등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사업에 대해 정부-지자체 간 협업체계 구축에 나선다. 경기도는 중소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을 추진 중인 경기도 산하기관과 정부 유관사업 수행기관 합동회의를 오는 26일까지 사업 분야별로 총 3회에 걸쳐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참석 대상 기관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테크노파크 등 경기도 산하기관과 한국소재부품장비투자기관협의회(KITIA), 한러혁신센터,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TIPA),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한국자동차연구원, 한국산업기술진흥원, KIC유럽 등 정부의 유관 기업지원 사업수행 공공기관이다. 대상사업 중 경기도 소관 사업은 ▲글로벌 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미래차 산업전환 지원사업 ▲독립국가연합(CIS) 국가 혁신기술 상용화사업 ▲글로벌 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해외 투자유치) 등 총 4개 분야이다. 이와 함께 ▲소재·부품·장비산업 자립화 연구지원(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경기 창업허브 글로벌 엑셀러레이팅(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중소기업 기술혁신개발 ▲해외원천기술 상용화 기술개발 등 경기도 산하기관이나 정부 유관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