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경기아트센터, “9월의 랑데북”공연

[경기도=황규진기자] 경기아트센터(사장 이우종)는 오는 916<토크콘서트:9월의랑데북>을 소극장에서 선보인다. 경기아트센터 레퍼토리 시즌 기획공연으로 진행되는 ‘2021년 랑데북은 지난 3<빨간색 봄>, 6<우리의 여름, 하얀 낮과 까만 밤의 시간들>의 주제로 성황리에 공연을 마친 바 있다. 9월 가을을 맞아 랑데북은 소리라는 주제로 관객을 만난다. 이동진 평론가는 특별 게스트들과 함께 독서의 계절 가을을 맞이하여 가을에 함께하고 싶은 책과 영화, 음악에 관해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9월의 랑데북에는 물리학자 김상욱 교수와 호피폴라멤버 첼리스트 홍진호가 함께한다. 이동진 평론가는 소리에 대한 컨셉으로 영화 <봄날은 간다>(허진호 감독), 김상욱 교수는 영화 <아마데우스>(밀로스 포만 감독), 첼리스트 홍진호는 소설 <뮤직숍>(레이첼 조이스 저)를 추천작품으로 선정했다. 세 명의 출연진은 가을에 읽으면 좋을 책과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즐거운 토크 형식으로 풀어낸다. 영화, 과학, 음악 각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출연진들이 각자 지닌 다채로운 색깔로 관객들과 소통하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경기아트센터 공연 관계자는 이번 <토크콘서트:9월의랑데북>은 올해 랑데북 시리즈의 마지막 공연이라며, “책과 함께하기 좋은 가을, 책과 영화 그리고 음악이 있는 9월의 랑데북에서 관객들이 잠시 쉬어갈 수 있었으면 좋겠다.” 고 전했다. <토크콘서트: 9월의 랑데북>은 안전한 공연 관람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좌석 띄어앉기를 시행하며,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하여 운영된다




경기도,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 합동회의 개최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부품 국산화와 해외 투자유치 등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사업에 대해 정부-지자체 간 협업체계 구축에 나선다. 경기도는 중소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을 추진 중인 경기도 산하기관과 정부 유관사업 수행기관 합동회의를 오는 26일까지 사업 분야별로 총 3회에 걸쳐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참석 대상 기관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테크노파크 등 경기도 산하기관과 한국소재부품장비투자기관협의회(KITIA), 한러혁신센터,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TIPA),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한국자동차연구원, 한국산업기술진흥원, KIC유럽 등 정부의 유관 기업지원 사업수행 공공기관이다. 대상사업 중 경기도 소관 사업은 ▲글로벌 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미래차 산업전환 지원사업 ▲독립국가연합(CIS) 국가 혁신기술 상용화사업 ▲글로벌 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해외 투자유치) 등 총 4개 분야이다. 이와 함께 ▲소재·부품·장비산업 자립화 연구지원(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경기 창업허브 글로벌 엑셀러레이팅(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중소기업 기술혁신개발 ▲해외원천기술 상용화 기술개발 등 경기도 산하기관이나 정부 유관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