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청년센터, 1주년 기념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URL복사

[양주=박지환 기자] 경기도 양주시 청년센터는 개소 1주년을 기념해 코로나19로 위축된 청년들의 일상에 활력을 불어넣고 청년과의 소통 채널을 확대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1주년을 맞이한 센터는 지난 14일 앙금플라워 컵설기 만들기, 카드지갑 만들기, 에어팟케이스·키링 만들기 등 원데이클래스로 구성된 첫돌맞이 Fun한 하루프로그램과 함께 축하영상 상영, 포토존 등을 운영하며 센터를 방문한 청년과 소소한 떡나눔을 진행했다.

 

또한 코로나19 시대를 살아가는 취·창업 청년들의 고민을 듣고 비전·전략을 제시하기 위해 팬데믹 시대 청년이 묻는 길에 답하다!’라는 주제로 쌍방향 소통 중심의 명사특강을 개최할 예정이다.

 

신청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양주시 청년센터 홈페이지(www.yangju.go.kr/youth/index.do),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양주시 청년센터는 총사업비 99천여만원을 투입해 양주고용복지플러스센터 3467규모에 창업사무실, 청년옷장, 공동작업실, 세미나실, 오픈라운지 등 다양한 시설을 갖춘 청년지원공간으로, 지난 20191014일 개관했다.

양주지역 청년들에 대한 취·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비롯해, 구직동아리 활동 지원, 공간·물품 무료대여 사업 등 전반적인 청년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총괄 매니저와 프로그램 매니저가 상주해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10시까지,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운영하며 창업사무실 입주자의 경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개관 1년 동안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청년들의 취·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역량개발 프로그램을 제공해왔다앞으로도 청년들의 삶의 활력을 주고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제17회 자라섬재즈페스티벌, 내달 9일부터 17일간 온라인 진행” [가평=황규진 기자] 코로나19 방역강화조치에 따라 온라인으로 전환한 제17회 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이 10월 9일부터 25일까지 장장 17일간의 축제 프로그램과 참여 아티스트들을 확정했다. 1차 라인업에 발표 되었던 아티스트들을 포함한 24팀의 국내 아티스트들과 함께, 매년 페스티벌이 열렸던 자라섬부터 음악역1939, 가평 내 각 읍면을 찾아 다양한 온라인 콘텐츠를 제작하며 국내 재즈신 및 지역과 “상생”하는 한편, 코로나로 상처 입은 재즈팬들의 “치유”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었다.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은 지난 5월, 많은 관계자들과 연주자들의 격려 속에 자라섬 온라인 올라잇 재즈 페스티벌을 개최하며 새로운 온라인 축제의 가능성을 확인 한 바 있다. 그리고 코로나 19의 풍랑 속에서 문화예술계가 방향을 찾지 못하고 머물러 있던 지난 4개월 동안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은 이러한 새로운 환경에서 축제가 나아갈 바를 끊임없이 고민했고, 온라인 플랫폼의 장점을 최대한 살리면서도 기존의 오프라인 축제가 가지고 있던 많은 문화적 접점들을 잃지 않을 수 있는 프로그램들을 기획했다. 우선 3일간 진행되었던 축제를 17일로 늘리고, 7일 동안의 라이브 공연 송출과 10일 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