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18일부터 방문 접수 시작

URL복사

[양주=박지환 기자] 경기도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오는 18일부터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의 방문 신청을 접수한다고 밝혔다.

 

지원금은 편의에 따라 신용·체크카드나 지역화폐인 양주시랑카드, 선불카드 중 하나를 선택해 받을 수 있다.

 

이미 지난 11일 신용ㆍ체크카드사의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신청을 진행중이며

방문신청 기간에도 카드사 홈페이지와 앱·콜센터·ARS를 통한 온라인 신청은 계속 이용할 수 있다.

 

온라인 신청이 어려운 경우, 18일 부터는 신용ㆍ체크카드는 카드연계 은행창구를, 양주사랑카드는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선불카드는 오는 25일부터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이 가능하며 양주사랑카드는 18일부터 경기지역화폐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도 신청할 수 있다.

 

신청시간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의 경우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카드 연계 은행창구는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이며, 야간과 주말, 공휴일에는 신청할 수 없다.

 

혼잡으로 인한 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온오프라인 신청 모두 마스크 5부제와 같은 방식으로 진행하며 신청자의 태어난 해 끝자리가 1·6이면 월요일, 2·7은 화요일, 3·8은 수요일, 4·9는 목요일, 5·0은 금요일에 신청할 수 있다.

 

카드사 온라인 신청 시 516일부터는 출생연도와 관계없이 신청할 수 있다.

 

지급대상은 소득·재산과 관계없이 32924시 이전까지 양주시에 주민등록을 둔 모든 시민이며 온라인 신청자는 중복 신청할 수 없다.

 

지원금액은 가구원별로 1인가구 348,000, 2인가구 523,000, 3인가구 697,0004인가구 이상 871,000원이다.

 

지원금은 신청 후 2일 내 선택 카드에 자동 충전되고 재난기본소득과 동일하게 오는 831일까지 사용할 수 있으며 지급수단에 따라 사용지역과 제한업종에는 차이가 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이번 긴급재난지원금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경제에 큰 힘이 되길 바란다긴급재난지원금이 차질 없이 신속하게 지급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는 등 시민생활 안정과 민생경제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양주시 홈페이지(www.yangju.co.kr)나 양주시청 사회복지과,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제17회 자라섬재즈페스티벌, 내달 9일부터 17일간 온라인 진행” [가평=황규진 기자] 코로나19 방역강화조치에 따라 온라인으로 전환한 제17회 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이 10월 9일부터 25일까지 장장 17일간의 축제 프로그램과 참여 아티스트들을 확정했다. 1차 라인업에 발표 되었던 아티스트들을 포함한 24팀의 국내 아티스트들과 함께, 매년 페스티벌이 열렸던 자라섬부터 음악역1939, 가평 내 각 읍면을 찾아 다양한 온라인 콘텐츠를 제작하며 국내 재즈신 및 지역과 “상생”하는 한편, 코로나로 상처 입은 재즈팬들의 “치유”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었다.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은 지난 5월, 많은 관계자들과 연주자들의 격려 속에 자라섬 온라인 올라잇 재즈 페스티벌을 개최하며 새로운 온라인 축제의 가능성을 확인 한 바 있다. 그리고 코로나 19의 풍랑 속에서 문화예술계가 방향을 찾지 못하고 머물러 있던 지난 4개월 동안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은 이러한 새로운 환경에서 축제가 나아갈 바를 끊임없이 고민했고, 온라인 플랫폼의 장점을 최대한 살리면서도 기존의 오프라인 축제가 가지고 있던 많은 문화적 접점들을 잃지 않을 수 있는 프로그램들을 기획했다. 우선 3일간 진행되었던 축제를 17일로 늘리고, 7일 동안의 라이브 공연 송출과 10일 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