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청소년수련시설 평가 최우수등급 선정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는 여성가족부에서 실시하는 ‘2019년 전국 청소년수련시설 종합평가에서 포천청소년교육문화센터와 포천청소년문화의집 2개 기관 모두 최우수 등급을 받게 되었다. 특히 포천청소년교육센터는 2017년에 이어 2회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았으며, 포천청소년문화의집은 2017년 개관하여 첫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아 청소년수련시설 운영 및 관리에 있어 포천시의 위상을 높이는 계기가 됐다.

 

청소년수련시설 종합평가는 청소년활동진흥법을 근거로 2년마다 여성가족부가 주최하고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이 주관하여 전국 445개의 청소년수련관, 청소년문화의집, 청소년특화시설을 대상으로 평가가 실시됐다. 청소년수련시설의 안전한 수련활동 여건 조성을 위해 수련시설 운영 및 관리체계, 청소년 이용 및 참여, 활동 프로그램 운영, 인사 및 조직, 환경 및 안전, 대외협력 및 홍보 등 수련시설 운영 전반에 대한 사항을 평가하고 있다.

 

포천시는 시 직영으로 포천청소년교육문화센터와 청소년문화의집 운영 중에 있으며, 정규창의교육프로그램, 청소년예술제, 청소년어울림마당행사, 국제청소년문화체험행사, 방학캠프, 역사기행프로그램, 국가인증프로그램, 방과후아카데미 등 38개의 청소년활동사업과 포천시를 대표하는 차세대위원회, 청소년운영위원회, 청소년미디어기자단, 청소년문화예술기획단, 청소년(안전요리)봉사단 등 8개의 청소년자치기구와 동아리연합회 등 200여명의 청소년들이 지역사회 내 행사봉사활동 등에 활발히 참여하여 포천시만의 청소년 역량함양과 성과를 만들어 가고 있다.

 

또한, 학교연계프로그램을 통해 다양한 창의적 체험활동을 직접 제공하고자 포천교육지원청 및 관내학교 등 유관기관과 연계·협력체계를 강화하여 관내 초고등학생 7,000여명에게 진로탐색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등의 운영 부분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포천시는 2019년 전국 우수 청소년운영위원회에 선정되어 2014년부터 6 연속 최우수 및 우수상을 수상하는 성과를 거두었으며, 경기도 청소년어울림마당 최우수 운영기관 선정과 색동어린이 전국동요대회 동상(포천청소년문화의집 도미솔중창단),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우수기관(청소년교육문화센터, 청소년문화의집), 청소년정책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국무총리상을 수상하는 결실을 이뤘다.

 

포천시는 작년 1월 조직개편에 따라 청소년분야를 기존 1개팀에서 청소년정책팀과 청소년활동팀으로 세분화하여 운영하고 있다. 직영시설의 장점을 활용하여 교육지원청·관내 학교·지역사회와 연계사업을 추진하고, 청소년 참여예산제 운영을 통한 교육을 추진하여 타지자체 우수사례로 인정받았으며 신규 청소년시설 확충과 시설이용에 편의를 도모하는 등 청소년분야에 대한 시의 적극적인 지원이 이루어지고 있는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올해 포천시는 청소년활동 평가에서 받은 격려와 피드백을 프로그램으로 보완하여 앞으로 청소년이 스스로 진로를 설계하고 행복한 삶을 만들며 지역사회에 긍정적 영향을 줄 수 있는 ·복합적 사고를 가진 미래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청소년 프로그램 개발 및 활성화를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