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이슈

한국수력원자력(주), 포천양수사업소 개소

[포천=황규진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는 신규 양수발전소 건설부지로 선정된 포천시에 20일 포천양수사업소를 개소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박윤국 포천시장, 조용춘 포천시의회 의장, 강준모 시의회 부의장, 김우석 경기도의원, 연제창. 손세화. 박혜옥. 임종훈. 송상국 시의원을 비롯해 김형섭 한수원 경영관리 부사장, 송호송 포천경찰서장 등 지역인사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소식 및 포천양수건설사업 경과보고 등이 진행됐다.

 

포천양수사업소는 포천시청 인근 성주빌딩 3층에 위치한 사무실은 업무공간 외에도 양수발전 홍보관, 민원상담실 등을 갖추고 있어 지역주민 소통공간으로 적극 활용될 예정이다.

 

김형섭 한수원 경영관리본부장은 포천양수 건설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해서는 지역과의 상생과 협력관계 구축이 우선이라며 지역주민과 긴밀히 소통하기 위해 현장사업소를 개소했다고 말했다.

박윤국 시장은 축사를 통해 한국수력원자력()의 우리시 이동면 도평리 지역의 양수발전소 건설을 위한 시발점인 포천양수사무소개소를 진심으로 축하 드린다.”우리시는 이러한 모두의 염원을 담아 한수원과 협력하여 우리시의 새로운 동력원인 양수발전소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만들어 발전소 건설과 더불어 우리시만의 특화된 관광 개발 사업을 적극 추진하여 포천시 지역경제 활성화뿐만 아니라 관광명소로서 자리 매김 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을 기울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천양수발전소는 750MW 규모이며 전원개발사업 예정구역 지정 고시, 실시계획 승인을 거쳐 203112월에 준공될 계획이다

 



동두천시의회 정계숙 의원, 2020 대한민국 인물대상 수상 [동두천=박지환 기자] 경기도 동두천시의회 정계숙 의원(미래통합당, 가선거구)이 ‘2020 대한민국 인물대상’을 수상했다. 지난 24일, 연합매일신문과 ‘코리아 파워 리더 대상 선정위원회’ 주최로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인물대상 시상식’에서는 의정, 행정, 경제, 교육, 문화예술 등 사회 각 분야에서 남다른 사명감과 봉사정신으로 올바른 리더십을 발휘하고 있는 인물을 엄격히 선정해 시상했다. 정계숙 의원은 지방자치단체 의정 부문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특히 지방자치단체 의정 부문 심사에서는 지방자치 발전에 기여한 노력을 중점적으로 평가했다. 의회 질문을 통한 적극적인 행정 감시, 지역 활동을 통한 지역밀착형의 문제 해결 등으로 의정 활동을 쇄신하고 동시에 행정 개혁을 촉진한 지방의원이 선정됐다. 정계숙 의원은 의회-행정부 관계를 단순한 견제가 아닌 가치창조를 위한 동반자 관계로 한 차원 수준 높게 끌어올린 지방자치 혁신 리더십을 높게 평가받았다. 제7대~제8대 동두천시의회 재선의원인 정계숙 의원은 시정 전반에 걸쳐 지역 현안의 문제점을 날카롭게 지적하고 건설적 대안을 제시하는 등 성실한 의정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다년간 해결되지 못하고

양주시, 2021년 소규모 기업환경개선사업 신청 접수 [양주=박지환 기자] 경기도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오는 8월 14일까지 소규모 기업의 환경 개선을 통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력 제고를 위해 ‘2021년 소규모 기업환경개선사업’ 참여기업을 모집한다. 이번 사업은 관내 중소기업의 열악한 기반시설을 정비하고 근로·작업환경 개선을 위해 ▲기반시설 개선사업 ▲노동환경 개선사업 ▲지식산업센터 노동환경 개선사업 ▲작업환경 개선사업 등 4가지 분야 나눠 추진한다. 기반시설 개선사업은 중소기업 밀집지역 주변의 도로확·포장, 소교량 등 경영관련 기반시설을 정비하는 사업이며 노동환경 개선사업은 종업원 200명 미만이고 최근 3년 매출액 평균이 150억 이하인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기숙사, 식당, 화장실, 휴게공간 등 설치·개보수를 지원한다. 지식산업센터 노동환경 개선사업은 준공 후 10년 이상 경과된 지식산업센터 내 주차장(주차시설 포함), 화장실, 노화 기계실 등을 작업환경 개선사업은 종업원 50명 미만의 소기업을 대상으로 파손되고 노후한 작업공간(바닥, 천장, 벽면 등)의 설치·개보수를 지원한다. 특히 노동환경·작업환경 개선사업에 선정된 기업은 총사업비 60%까지 지원받을 수 있으며 10인 미만 영세기업의 경우 자부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