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행정안전부 주관 2019년 재정분석 ‘최우수’ 기관 선정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행정안전부 주관 ‘2019년 지방자치단체 재정분석 평가에서 전국 243개 자치단체 재정분석 결과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인센티브로 특별교부세 1억원을 확보했다.

 

지방재정분석이란, 재정분권 기조에 따라 재정책임성을 강화하고자 지방자치단체 재정현황 및 성과를 분석하고 평가해 그 결과를 공개하는 것으로 지방재정의 건전성, 효율성, 책임성을 22개 지표 항목으로 분석한 것이다.

 

포천시는 22개 지표 항목 중 경상수지비율, 공기업 부채비율 등 건전성 분야, 업무추진비절감률 등 효율성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공기업부채비율은 0.06%로 전년도 0.12%보다 절반이 감소하였으며, 이는 동종 자치단체 중 가장 낮아 매우 우수한 것으로 평가됐다.

 

그 밖에 채무 조기상환의 성과로 의무지출 비율이 전년도보다 12.20% 감소한 47.85%, 환금자산대비 부채비율도 전년도보다 1.61% 감소한 3.25%로 동종 자치단체 평균(25.18%)보다 월등히 낮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이번 재정분석 우수사례 결과는 10월 중 행안부 지방재정 통합공개시스템인 지방재정 365’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윤국 시장은 이러한 건실한 재정운영을 바탕으로 송우택지지구-국도43호선 연결도로 개설공사(소흘읍, 92억원), 한탄강 경관교량 및 전망대 설치사업(영북면, 140억원), 포천비즈니스센터 건립(군내면, 197억원), 포천시 교육커뮤니티 센터 건립(신북면, 102억원), 포천시 함께해봄, 같이돌봄 통합센터 건립(군내면, 147억원), 일동 청소년문화의집 복합커뮤니티 건립(일동면, 95억원) 등 전략적인 사업을 추진하여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윤국 포천시장, ‘㈜비앤비’ 기업체 방문 현장 애로 청취 [포천=황규진 기자] 박윤국 포천시장이 아프리카 돼지열병으로 바쁜 일정에도 기업체 현장방문을 통한 애로 해소에 나섰다.박 시장은 10월 7일 포천시 가산면 가산로96번길56에 위치한 ㈜비앤비를 방문했다. 박 시장은 기업체 현황을 둘러보고 ㈜비앤비 임원진과 간담회를 갖는 등 업체의 다양한 목소리를 청취했다. 박 시장의 기업체 현장방문은 기업의 애로사항 청취를 통해 기업들이 겪는 어려움을 공감하고 해소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취지로 민선 7기 핵심 시정방침인 ‘경제도시’를 실현하겠다는 의지이기도 하다. ㈜비앤비는 1982년 창립 건설교통부 건설신기술 지정(제273호), 경기도 유망중소기업인증, 해양수산부 장관 표창를 받는 등 유망 받는 회사다. 주 생산품은 세라믹 보수재, 세라믹 코팅재, 친환경 페인트로 년 매출액 71억원 (2018년 기준), 직원수는 42명 (2019년 8월 기준)을 고용하고 있는 우수 중소기업이다. 신현관 대표는 “오늘 시장님과 함께 기업이 필요로 하는 지원사업과 기업이 겪고 있는 어려움에 대해 함께 논의할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었다”면서“ 지역사회와의 상생발전 방안을 모색하고 상생과 협력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윤국 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