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발로 뛰는 행정으로 국도비 46억원 확보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발로 뛰는 행정을 통해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23억과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 23억원 등 총 46억원의 국도비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확보한 국도비 사업은 우리시 생활 안전시설 강화와 복지 및 주민 편의시설 확충 등을 위한 것으로 세부내역은 아래와 같다.

 

< 특별교부세 확보내역 >

 

 

 

신평리 공장밀집지역 도로 확포장공사(8억원)

- 신평~가양간 도로에 연장되는 사업으로 지역간 균형적인 발전과 교통·물류의 편익 증대

동교저수지 보수·보강 공사(10억원)

- 저수지 시설의 보수·보강으로 저수지 하류 거주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

창수면 영평천 제방정비 공사(5억원)

- 집중호우시 하천 및 구거 범람으로 인한 침수피해 가능성이 높아 제방정비를 통해 주민생활 안정과 재해 예방 도모

 

< 특별조정교부금 확보내역 >

 

 

 

우금저수지 둘레길 설치사업(5억원)

- 저수지를 활용하여 주민들에게 산책로 등 다양한 휴게시설을 제공하고 둘레길을 조성하여 관광객 유치 등으로 간접적 지역주민 소득 증대 기여

포천축구공원 조명설치 사업(8억원)

- 노후화된 기존 조명시설을 교체하고, 미설치된 구장에 신규 조명시설을 설치함으로써 스포츠마케팅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포천아트밸리 야간경관조명 설치사업(10억원)

- 한국관광공사에서 선정한 한국관광 100에 빛나는 포천아트밸리의 야간관광 콘텐츠 확충으로 세계적인 관광명소로 발전

 

박윤국 시장은 이번, 국도비 확보는 중앙부처 및 경기도의원과의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이뤄낸 성과라며 앞으로도 시민 생활밀착형 SOC 사업에 집중해서 국도비 예산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는 한편 시민들과 약속한 주요 사업들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발로 뛰는 행정을 펼쳐나가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