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경찰

포천경찰서 ‘군인부부 자율방범대원’과 함께 탄력순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 신읍동 어룡동을 관할하는 포천파출소에서 군인부부 자율방범대와 함께 탄력순찰 활동을 펼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6군단 소속인 이 군인 부부는 주간에는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근무를 마친 후 야간에는 육아시간을 쪼개 안전한 신읍동을 만들기 위해 파출소 경찰관들과 합동 순찰을 하며 치안 활동에 힘쓰고 있다

이들은 도보로 이동하며 범죄 우려 지역에 가시적 순찰을 하며 상인들과 통행인들에게 물티슈 등을 배부하고 범죄예방 및 탄력순찰을 홍보하고 있다.

신읍동 한 주민은 ··군 합동자율방범대와 함께하는 범죄취약지 탄력순찰로 인해 포천동이 안전한 마을로 바뀌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포천경찰서는 안전한 포천을 만들기 위해 자율방범대 활동을 하는 군인 부부에게 표창장을 수여하며 격려하고 치안동반자인 지역주민과 군경이 함께 손을 잡고 공동체 치안 활동을 활성화하여 포천의 안전한 치안 유지에 최선을 다하겠다. 말했다.





포천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 공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반월아트홀에서는 ‘2019 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이 오는 16일부터 3일간 소극장에서 펼쳐진다. 마임과 인형극의 만남, ‘마술인형 선물’은 일본 어린이 국제 축제, 터키 이즈미르 국제인형극제, 춘천인형극제 등 국내ㆍ외 다수의 인형극 축제에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 되고 작품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외롭고 가난한 노인부부의 소소한 이야기를 담은 ‘마술인형 선물’은 이야기에 대사가 없지만 마술사 출신 배우들이 사람 크기만 한 인형을 조종하며 다양한 마술로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새로운 방식으로 노부부의 이야기를 통해 인생을 아련하게 돌아보게 되어 눈길을 끈다. 반월아트홀 관계자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족이 함께 관람하면 좋을 공연을 선보이게 되었다.’며 ‘공연을 관람하다 보면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일상적이고 보편적인 주제이기에 가슴 한편이 따뜻해짐을 느끼게 되고, 마법에 걸린 인형들이 선보이는 판타지 속으로 빠져드는 관람 내내 행복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공연관람 예매 및 문의는 반월아트홀 홈페이지(WWW.bwart.net) 또는 반월아트홀 매표소(031-540-62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