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경찰

포천경찰서 ‘군인부부 자율방범대원’과 함께 탄력순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 신읍동 어룡동을 관할하는 포천파출소에서 군인부부 자율방범대와 함께 탄력순찰 활동을 펼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6군단 소속인 이 군인 부부는 주간에는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근무를 마친 후 야간에는 육아시간을 쪼개 안전한 신읍동을 만들기 위해 파출소 경찰관들과 합동 순찰을 하며 치안 활동에 힘쓰고 있다

이들은 도보로 이동하며 범죄 우려 지역에 가시적 순찰을 하며 상인들과 통행인들에게 물티슈 등을 배부하고 범죄예방 및 탄력순찰을 홍보하고 있다.

신읍동 한 주민은 ··군 합동자율방범대와 함께하는 범죄취약지 탄력순찰로 인해 포천동이 안전한 마을로 바뀌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포천경찰서는 안전한 포천을 만들기 위해 자율방범대 활동을 하는 군인 부부에게 표창장을 수여하며 격려하고 치안동반자인 지역주민과 군경이 함께 손을 잡고 공동체 치안 활동을 활성화하여 포천의 안전한 치안 유지에 최선을 다하겠다.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