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공무원

동두천시청 정운영 주무관,‘지적기술사’취득

[동두천=박지환 기자] 현직 공무원이 바쁜 업무에도 국가기술 최고 자격시험인 지적기술사에 최종합격해 화제가 되고 있다.

 

화제의 주인공은 동두천시청 민원봉사과에 근무하는 정운영(45) 주무관으로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시행한 제116회 국가기술자격시험에서 지적기술사에 최종합격했다.

 

지적기술사는 기능사, 산업기사, 기사, 기능장, 기술사로 분류되는 국가기술자격 시험 가운데 지적분야에서 가장 뛰어난 자격이며, 박사급 전문가로 인정받는다.

 

정 주무관은 지적(地籍)분야에 대한 지식을 더 구체화하고 체계화하여 전문가로서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어려운 여건과 바쁜 가운데서도 2년간 퇴근시간과 주말시간을 활용한 끝에 지적기술사를 취득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최경자 민원봉사과장은 우리시 지적직 공무원들이 어려운 업무 여건 속에서도 학구열을 불태우며 주경야독으로 기술사자격증을 취득한 노고에 대한 격려와 늘 옆에서 도와준 가족과 직원들에게 고마움을 전하며, 앞으로 더욱 정진하여 선도적인 지적관련 업무를 통해 토지의 이용 가치를 높이고, 지역경제 발전과 더불어 시민의 삶을 더욱 풍요롭게 해줄 수 있도록 노력해 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에 정 주무관은 지적기술사를 취득한 소감에 대하여 기술사 취득은 바쁜 공직생활 속에서도 자기개발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해 준 직장 상사 및 동료와 아내 덕분이며, 지금까지 공부한 학문을 바탕으로 동두천시 지적발전에 더욱 열심히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또한, 그는 지적기술사 취득하고자 하는 지적직 동료 선후배들이 있다면, 망설이지 말고 도전하기 바란다.”, 그간 받은 도움을 간접적인 아닌 직접적으로 베풀고자 스터디 그룹을 제안하는 등 고마운 마음을 적극 표했다.

 




포천시,"동남아시아·미주지역 식품시장진출 위한 세미나" 개최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22일 베어스타운 타워콘도4층 중연회장에서 관내 47개 업체 및 수출전문위원 등 50여명을 대상으로 동남아시아·미주지역 식품시장진출을 위한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한국프랜차이즈산업연구원 장재남 원장의 “동남아시아․미주지역 식품 시장 동향 및 진출전략”, 중소기업청 김택수 전문위원의 “중소벤처기업부 수출지원제도 소개”, 중소기업의 준비 등 다양한 내용을 강의했다. 이어 KOTRA 수출지원사업 소개 및 Q&A, 사)할랄협회 김태한 회장 동남아시아․미주지역 인증안내 및 획득절차에 대해 상세히 설명하고, 국가표준인증에 대한 강의도 함께 진행했다. 박윤국 시장은 환영사를 통해“오늘 강의를 통해서 해외시장 , 이슬람시장, 국내프랜차이즈, 중소기업 수출지원에 대한 정보를 주려고 바쁜일정 에도 불구하고 이 자리에 참석 하여 주셨다.”며“오늘 참석 하여 주신 업체 모두가 해외 식품시장 진출 및 할랄인증 을 받아 상생하는 경제도시, 남북경협 거점도시로 거듭나도록 최선을 다하여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근 할랄제품을 소비하는 무슬림 인구는 전 세계 인구의 28.3%인 18억 명에 이르고 있어 시장개척을 위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