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기업

포천시,"동남아시아·미주지역 식품시장진출 위한 세미나" 개최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시장 박윤국)22베어스타운 타워콘도4층 중연회장에서 관내 47개 업체 및 수출전문위원 등 50여명을 대상으로 동남아시아·미주지역 식품시장진출을 위한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한국프랜차이즈산업연구원 장재남 원장의 동남아시아미주지역 식품 시장 동향 및 진출전략”, 중소기업청 김택수 전문위원의 중소벤처기업부 수출지원제도 소개”, 중소기업의 준비 등 다양한 내용을 강의했다.

 

이어 KOTRA 수출지원사업 소개 및 Q&A, )할랄협회 김태한 회장 동남아시아미주지역 인증안내 및 획득절차에 대해 상세히 설명하고, 국가표준인증에 대한 강의도 함께 진행했다.

 

박윤국 시장은 환영사를 통해오늘 강의를 통해서 해외시장 , 이슬람시장, 국내프랜차이즈, 중소기업 수출지원에 대한 정보를 주려고 바쁜일정 에도 불구하고 이 자리에 참석 하여 주셨다.”오늘 참석 하여 주신 업체 모두가 해외 식품시장 진출 및 할랄인증 을 받아 상생하는 경제도시, 남북경협 거점도시로 거듭나도록 최선을 다하여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근 할랄제품을 소비하는 무슬림 인구는 전 세계 인구의 28.3%18억 명에 이르고 있어 시장개척을 위한 인증획득 지원사업이 절실한 상황이다.

 

한편 시는 동남아시아·미주지역 개척을 위해 예산을 편성해 식품제조업 중소기업의 할랄인증 지원을 통한 해외시장 개척을 추진하고 있다.

 

 





포천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 공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반월아트홀에서는 ‘2019 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이 오는 16일부터 3일간 소극장에서 펼쳐진다. 마임과 인형극의 만남, ‘마술인형 선물’은 일본 어린이 국제 축제, 터키 이즈미르 국제인형극제, 춘천인형극제 등 국내ㆍ외 다수의 인형극 축제에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 되고 작품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외롭고 가난한 노인부부의 소소한 이야기를 담은 ‘마술인형 선물’은 이야기에 대사가 없지만 마술사 출신 배우들이 사람 크기만 한 인형을 조종하며 다양한 마술로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새로운 방식으로 노부부의 이야기를 통해 인생을 아련하게 돌아보게 되어 눈길을 끈다. 반월아트홀 관계자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족이 함께 관람하면 좋을 공연을 선보이게 되었다.’며 ‘공연을 관람하다 보면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일상적이고 보편적인 주제이기에 가슴 한편이 따뜻해짐을 느끼게 되고, 마법에 걸린 인형들이 선보이는 판타지 속으로 빠져드는 관람 내내 행복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공연관람 예매 및 문의는 반월아트홀 홈페이지(WWW.bwart.net) 또는 반월아트홀 매표소(031-540-62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