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기업

경기도, 중소기업 육성자금 1조 9천2백억 원 확대

[경기도=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도내 중소기업의 자금수요 증가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중소기업 육성자금규모를 12백억 원 증액 한 192백억 원으로 확대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당초 도는 ‘2018년도 중소기업 육성자금을 총 15천억 원으로 운전자금’ 7천억 원과 창업 및 경쟁력 강화자금’ 8천억 원 규모로 운용해왔다.

이후 급변하는 경제상황 속 도내 중소기업들의 자금 수요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 올해 7월부터 창업 및 경쟁력 강화자금을 기존 8천 억 원에서 11천억 원으로 확대 운영하기 시작했다.

이번에는 최근 최저임금 확대, 근로시간 단축 등으로 기업들의 자금 수요가 급격히 증가함에 따라, ‘운전자금을 기존 7천 억 원에서 12백억 원을 늘린 82백억 원으로 추가 증액 결정을 내리게 된 것이다.

도는 증액된 운전자금을 통해 도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인건비, 원부자재, 물품구입비, 창업자금 등에 필요한 자금을 수혈할 방침이다.

이 밖에도 추석명절을 앞두고 도내 중소기업의 일시적인 자금난을 해소하기 위해 ‘2018 추석절 특별경영자금을 당초 2백억 원에서 4백억 원으로 확대 지원한다.

자금 신청기간은 확대 시행일로부터 자금소진 시까지 운용하며, 자금이 소진되면 지원이 조기에 종료될 수 있다.

자금 지원을 희망하는 도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은 온라인 자금관리 시스템(g-money.gg.go.kr) 또는 경기신보 20개 지점(대표번호 1577-5900)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포천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 공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반월아트홀에서는 ‘2019 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이 오는 16일부터 3일간 소극장에서 펼쳐진다. 마임과 인형극의 만남, ‘마술인형 선물’은 일본 어린이 국제 축제, 터키 이즈미르 국제인형극제, 춘천인형극제 등 국내ㆍ외 다수의 인형극 축제에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 되고 작품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외롭고 가난한 노인부부의 소소한 이야기를 담은 ‘마술인형 선물’은 이야기에 대사가 없지만 마술사 출신 배우들이 사람 크기만 한 인형을 조종하며 다양한 마술로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새로운 방식으로 노부부의 이야기를 통해 인생을 아련하게 돌아보게 되어 눈길을 끈다. 반월아트홀 관계자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족이 함께 관람하면 좋을 공연을 선보이게 되었다.’며 ‘공연을 관람하다 보면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일상적이고 보편적인 주제이기에 가슴 한편이 따뜻해짐을 느끼게 되고, 마법에 걸린 인형들이 선보이는 판타지 속으로 빠져드는 관람 내내 행복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공연관람 예매 및 문의는 반월아트홀 홈페이지(WWW.bwart.net) 또는 반월아트홀 매표소(031-540-62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