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회

동두천시의회, ‘경기 북부 공공의료원 동두천 설치 촉구 성명서’ 발표

[동두천 =박지환 기자경기도 동두천시의회(의장 김승호)경기 북부 공공의료원은 동두천으로 이전·설치되어야 한다라는 입장을 냈다. 동두천시의회는 11일에 본회의장에서 의원 전원 명의의 경기 북부 공공의료원 동두천 설치 촉구 성명서를 발표했다.

동두천시의회는 성명서에서, “경기 북부 공공의료시설 설치 지역을 어디로 정할 것인지가 초미의 관심사라며, “북부권역 지자체들이 호소하는 자기 지역 유치의 당위성에는 각자의 이유와 일리가 있을 것이지만, 경기 북부 공공의료원 이전의 최적이자 최선의 입지는 다름 아닌 동두천이라고 주장했다.

 

시의회가 발표한 성명서에 따르면, 건물이 모두 완공된 동두천 제생병원은 총 1,405개 병상 규모로 대형병원의 뼈대이자 경기 북부 공공의료원이 들어설 인프라 요건을 이미 갖추고 있다고 한다. 시의회는 생명을 살리는 골든 타임을 지키는 공공의료원은 하루라도 빨리 이전·설치되어야 하는데, 동두천은 그 건립의 골든 타임에 가장 가까이 다가가 있다라며, 신속한 공공의료원 설치의 최적 입지는 동두천임을 강조했다.

 

이어 시의회는, 김동연 지사의 경기도정 비전이 변화의 중심, 기회의 경기임을 상기했다. 성명서는 기회란 공평해야 한다. 제대로 된 기회가 없던 동두천에 기회를 주어야 한다. 그것이 바로 변화의 중심, 기회의 경기의 실현이다.”라며, 동두천이 공공의료원 설치의 최선 입지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덧붙여 시의회는, “지리적으로도 동두천은 대형병원이 없는 경기 동북부 권역의 한가운데 위치했다.”라며, 접근성 측면에서도 최적임을 강조했다.




백영현 포천시장, "㈜로뎀푸드" 기업체 현장 방문 [포천=황규진 기자] 백영현 포천시장이 기업체 현장 방문을 통한 애로 해소에 위해 4월 20일 포천시 화현면 화동로 513에 위치한 ㈜로뎀푸드을 방문했다. 백 시장은 기업체 현장을 둘러보고 ㈜로뎀푸드 임원진과 간담회를 갖는 등 업체의 다양한 목소리를 청취했다. 백 시장의 이번 기업체 현장 방문은 기업의 애로사항 청취를 통해 기업들이 겪는 어려움을 공감하고 해소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였다. ㈜로뎀푸드는 지난 2007년 4월 중랑구 면목동에서 창립 2012년 7월 포천공장 준공 본사를 이전했다. 주 생산품은 포장 죽류, 떡류, 농산물 조림류, 과채 가공, 두류 가공품을 생산하고 미주 수출 및 국내 대형마트에 납품 하고있는 업체로 년 매출액 290억 (2022년 기준) 직원수는 113명 (2023년 4월 기준)을 고용하고 있는 우수 중소기업이다. 양건태 회장은 “지역사회를 위해 공헌할 수 있는 지속적인 경영혁신과 기술개발을 통해 지역과 함께 발전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을 하겠다”며“포천시민 채용과 지역사회와의 상생발전 방안을 모색하는 등 지역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백영현 시장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로뎀푸드와 근로자에게 감사드린다”며“앞으로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