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회


"제9대 동두천시의회 개원식 개최"

[동두천 =박지환 기자9동두천시의회가 시민과 함께 힘차게 출발했다. 더 크게 듣고, 더 많이 뜁니다! 시민을 위한 감동 의정!을 의정 구호로 내건 제9대 동두천시의회가 지난 4일 시민회관 대공연장에서 주요 내빈 등 시민 400여 명과 함께 개원식을 열고 의정활동 시작을 선언했다.

 

이날 개원식에는 박형덕 동두천시장, 이인규·임상오 경기도의원, 이영기 의장 등 역대 동두천시의회 의장들을 비롯한 역대 시의원들, 최용수·오세창·최용덕 전 시장, 이덕호 전 국회의원, 이익훈 전 도의원 등 역대 도의원들이 참석했다. 또한 오정호 교육장을 비롯한 관내 유관 기관장들과 김성보 노인지회장 등 각계 사회단체장들 및 언론인 등 주요 내빈 100여 명이 자리를 함께했다.

 

공식 개원식 시작에 앞서서는 1991년 첫 출범 이후 제1대부터 제8대까지 32년 간 의정활동 역사를 담은 기록영상이 상영됐다. 이어 제9대 시의원 7명이 시민들의 큰 박수갈채와 함께 개원식장에 입장했다.

 

의원 소개와 의원 선서에 이어진 개원사에서 김승호 의장은, “의원 선서를 임기 내내 잊지 않겠다. 지금 9대 의정활동을 시작하는 결연한 첫 마음을 항상 기억할 것이다.”라며 초심을 잃지 않겠다고 시민들 앞에서 다짐했다. 그리고 경청과 소통, 연구와 노력을 토대로 변화를 위한 상생협력에 앞장서겠다. 견제와 감시라는 의회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면서, 민선 8기 박형덕 시장과 함께 동두천 도약과 시민 행복을 이루어 내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박형덕 동두천시장은 축사를 통해 9대 동두천시의회와 힘을 합쳐 동두천을 새롭게! 시민을 힘나게!하는 길을 함께 열어가겠다.”라고 화답했다.

 

김승호 의장과 황주룡 부의장을 비롯해 김재수·권영기·박인범·임현숙·이은경 의원 총 7명으로 구성된 제9대 동두천시의회는 5일에 열리는 7월 중 의원정담회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의정활동에 들어간다



경기도 유망 물산업 중소기업, 동남아시장 공략… 1,259만 달러 상담실적 거둬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지난 11일부터 16일까지 베트남 호치민시와 싱가포르에 경기도 내 유망 물산업 중소기업 7개 사를 파견해 총 84건 1,259만 달러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고 21일 밝혔다. 도는 390만 달러의 수출계약을 기대하고 있다. ‘2023 경기도 물산업 통상촉진단’은 기후변화와 환경오염 등으로 물산업 육성의 중요성이 부각되면서 경기도 유망 물산업 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통상촉진단 파견국인 베트남은 우리나라의 3대 수출시장이자 급격한 도시화로 인해 물 부족 및 수질 오염 문제가 대두되고 있어 국가 차원에서 물산업에 대한 투자를 지속 확대하고 있다. 싱가포르는 물산업 선도국가이지만 물 수입의존도가 높아 원수 확보 및 물 자급자족을 위한 대규모 프로젝트가 진행되고 있어 도내 물산업 중소기업에게는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가 있는 지역이다. 경기도와 경과원은 현지 파견 전 참가기업의 특성에 맞는 시장조사 보고서를 제공하고, 수출입 실무 및 수출상담 스킬 등 수출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 또한, 현지 상담장 구축, 바이어 발굴 및 일대일 비즈니스 상담 주선, 전문 통역원 배치 등 참가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