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볼만한곳

[맛집] 포천 20년 전통 얼큰 메기 매운탕 “비린내 없어”

[포천 =황규진 기자조선 시대 임금에게 진상하던 귀한 식재료인 매기는 쫄깃하고 부드러운 육질에 비타민, 칼륨, , 철분 성분이 풍부해 원기 회복에 탁월한 효과를 자랑한다.


매기는 영양적으론 저열량, 고단백 식품이다. 임산부와 고혈압 환자는 물론 성장기 소아, 청소년에게도 두루 이로워 대표적인 보양식으로 추천할만하다.

포천의 대표 맛집으로 메이킹뉴스가 추천하는 이 식당은 매콤칼칼하게 끓여내 든든하게 한 끼를 즐길 수 있는 메기매운탕 맛집을 추천한다.


포천 신북면 기지리에 위치한 맛집 중에는 20년을 메기매운탕에 전념하며 선보여 온 임진강매운탕이다. 메기는 단백질이 풍부하고 비타민이 많은 고영양 식재료로 떨어진 체력을 보충하기에 좋다. 당뇨와 빈혈에도 효과가 있기로 알려졌으며, 메기는 길게 40년까지도 사는 장수 동물이다.


이처럼 몸에 좋은 메기로 끓여내는 이 집 매운탕은 전통의 방식을 이어가며 탕에는 민물새우, 민물개가 들어가 진국의 맛을 내고 있다. 매운탕에도 잡고기매운탕, 메기매운탕, 쏘가리매운탕 등 재료별 종류가 많아 입맛에 따라 주문할 수 있다. 또한 이 집만에 특별한 비법으로 하나같이 시원하고 얼큰한 국물 맛으로 기력을 회복하는 데에는 안성맞춤이다.

오랜 단골이 많아 포천 맛집으로 추천하는 이곳은 한결같은 전통 메기매운탕 맛으로 꾸준히 찾는 이들이 많다. 매운탕과 곁들여지는 밑반찬도 정갈하고 맛이 좋다.



임진강매운탕에서는 탕 메뉴뿐만 아니라, 별미로 판매하는 곤드레밥과 시레기밥은 식사 손님에게 특히 인기가 많다.

좋은 재료와 제대로 된 요리법을 고수해 언제나 깊은 맛을 내는 메기매운탕. 다가오는 여름에 몸 속까지 훈훈하게 해주는 국물과 함께라면 더위도 거뜬히 이겨낼 수 있을 것이다.

 

임진강매운탕

 

경기도 포천시 신북면 기지리 693-5
031-536-6254

 

메기매운탕의 경우 조리시간이 오래 걸리므로 미리 예약을 해야 맛볼 수 있다.





경기도, 우즈베키스탄 의료산업전시회 참가. 도내 기업 380만 달러 수출 상담 실적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는 지난 9월 21일부터 23일까지 우즈베키스탄 현지에서 열린 ‘2022 우즈베키스탄 의료산업전시회(UzMed Expo 2022)’에 경기도 공동관을 구성하고 380만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 실적을 올렸다고 26일 밝혔다. 도가 공동관을 구성해 해외 진출을 지원한 경기도 기업은 엑스레이, 의료용 가스공급장치 관련 업체 등 5곳으로, 기업들은 전시회를 찾은 인근 중앙아시아 국가 바이어들과 상담을 통해 제품 설명과 구매 의향 등을 타진했다. 이와 함께 도는 우즈베키스탄에서 외국인 환자 유치 및 의료기관 해외 진출을 위해 ▲고려대학교 안산병원 ▲명지병원 ▲분당제생병원 ▲윌스기념병원 등 도내 4개 의료기관 관계자 등 20여 명으로 구성된 경기도 보건의료대표단을 파견했다. 현지에서 ‘메디컬 경기 콘퍼런스’, ‘메디컬 경기 B2B(기업 간 전자상거래) 비즈니스 포럼’, ‘메디컬 경기 환자상담회’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하며 도의 우수한 선진 의료기술을 우즈베키스탄 현지 의료인, 의료관광 에이전시 관계자 등에게 알렸다. 대표단에 참가한 도내 4개 의료기관은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주 주립암센터와 업무 협약(MOU)을 체결하고 보건의료 협력사업을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