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Focus

[인물focus] 봉사와 나눔은 ‘내 삶의 힘’

URL복사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 영북면 주민들에 감동을 선사하는 도시락이 화제다. 도시락의 이름은 작은행복나눔도시락’. 매주 지역의 어려운 독거 어르신들에게 온기를 전하는 특별한 도시락이다. ‘배부르고 마음부른도시락 미담의 중심에 유봉숙 부녀회장(59)이 있다.

10여 년간의 나눔의 삶

유봉숙 회장에게 나눔은 삶이다. 10여 년을 홀몸어르신, 장애인, 저소득층의 곁에서 함께해왔다.

저소득층 반찬 나눔, 홀몸 어르신 생일잔치와 식사 나눔, 김장 나눔, 주거 취약계층 집 청소 등 어려운 이웃을 돕는 자리에는 항상 그가 있다.

 

유 회장이 가장 마음을 두는 대상은 홀몸 어르신이다. 여기에는 10년 전 작고한 남편 김광선 씨의 영향이 컸다. 김광선 씨는 영북지역 방범 대장으로 십수 년을 봉사해 왔다. 특히, 지역 어르신들에 관심이 깊었다. 일찍 돌아가신 부모님이 떠오른다고 했다. 유봉숙 회장 역시 같은 마음이었다. 부부는 일심동체로 주변 어르신들을 돌아보곤 했다.

 

그러던 어느 날, 어려움이 닥쳤다. 남편 김광선 씨가 갑작스러운 백혈병 발병으로 세상을 떠나게 된 것. 괴로움으로 한동안 삶을 포기하듯 지내다 문득, 남편의 못 다 이룬 꿈을 떠올렸다. “영북면 토박이였던 그 사람에게 봉사는 사명이었다. 건강하기만 했다면 계속 지역을 위해 일했을 것이다. 남편이 살고 싶어 하던 그 삶을 내가 대신 채워나가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유봉숙 회장은 당시를 떠올리며 눈가를 붉혔다.

 

따듯한 맛, ‘작은행복나눔 도시락

작은행복나눔 도시락도 그렇게 탄생했다. NDR엔터테인먼트 강원필 대표로부터 홀몸 어르신들을 위한 50인분의 도시락을 매주 만들어 보겠느냐는 제안이 들어왔다. 혼자 만들어야 했지만 유 회장은 흔쾌히 허락했다. 대량의 음식을 만드는 것은 40여 년 식당 운영에 잔뼈 굵은 그가 제일 잘할 수 있는 일 중 하나다. 무엇보다 남편이 기뻐할 것 같았다. 도시락을 배달하는 일은 영북면 행정복지센터와 행복마을관리소가 맡아주기로 했다. ‘작은행복나눔 도시락은 민·관 콜라보레이션 봉사가 되었다.

 

작은행복나눔 도시락은 영북지역 홀몸 어르신들에게 전해지는 따뜻한 안부. 도시락을 전달하며 어르신들의 건강을 살피고 인사를 전한다. 어르신들은 매주 수요일을 손꼽아 기다린다. 손끝에 전해지는 도시락의 온기에 눈물을 글썽이는 분도 계시다. ‘따듯한 맛도시락에 감동한 어떤 어르신은 저한테까지 반찬을 보내주어 감사하다. 다양한 메뉴 덕에 건강을 돌볼 수 있게 되었다는 편지를 전하기도 했다.

 

남은 삶도 봉사

유봉숙 회장의 꿈은 계속 봉사하며 사는 것이다. 운동도 하고 있다. 건강해야 봉사도 지속할 수 있기 때문이다. 피곤할 때도 있지만, 신기하게도 봉사를 할수록 오히려 힘이 난다. 오랫동안 해 온 봉사활동으로 각종 상도 많이 받았다. 그렇지만 유 회장에게는 수상자체보다 어르신들이 행복해하시는 모습이 더 큰 상이다.

 

유봉숙 회장은 작은행복나눔도시락을 제안해 주시고 함께해 주시는 강원필 대표님을 비롯해 윤숭재 영북면장님, 행복마을관리소 직원분들께 무척 감사하다. 남은 삶도 지금처럼 어르신들을 위한 일을 하며 살고 싶다.”라며 미소 지었다.



동두천시의회, 2021년 11월 중 의원정담회 개최 [동두천=박지환 기자] 경기도 동두천시의회(의장 정문영)는 23일 의원회의실에서‘11월 중 동두천시의회 의원정담회’를 개최하고, 집행부에서 제출한 22건의 안건과 시의원이 제안한 3건의 안건 등 총 25건의 안건에 대하여 제안 설명을 듣고 의견을 교환했다. 이날 정담회에서는 집행부에서 제출한 ▶기획감사담당관 소관 「동두천시 범죄예방 도시환경디자인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동두천시 지방보조금 관리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동두천시 규칙의 제정과 개정·폐지 의견 제출 등에 관한 조례안」▶자치행정과 소관 「동두천시 주민자율방범대 운영·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동두천시 지역사회 안전 및 화합을 위한 사업의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동두천시 지역치안협의회 설치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사회복지과 소관 「동두천시 노인학대 예방 및 보호에 관한 조례안」▶세무과 소관 「동두천시 시세 감면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문화체육과 소관 「보산동 생활체육시설 조성계획 보고」, 「동두천시 체육진흥기금 조성 및 운용 조례 폐지조례안」▶관광휴양과 소관 「동두천시 산림문화 휴양시설 관리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환경보호과 소관「자연발생유원지 관리 민간위탁 동의안」

포천시, 소규모 사업장 대기 방지시설 지원사업 예산 증액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는 2019년 소규모 사업장 대기 방지시설 설치 지원사업을 시범사업으로 시작해 2020년까지 2년간 196개소 172억 원을 지원해왔다. 2021년도에는 약 85억 원으로 사업을 시작해 이번 추경에 약 10억 원을 증액해 더 많은 소규모 사업장에 대기 방지시설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사업은 10%의 자부담만으로 소규모 사업장에 대기 방지시설을 개선할 수 있고, 특히 10%의 자부담 비용도 경기도가 운영하는 환경보전기금을 통해 융자받을 수 있어 자금 여력이 부족한 영세 사업장도 사업을 진행할 수 있다. 지원 대상은 대기배출시설 4~5종 사업장 가운데 중소기업 또는 중소기업협동조합이거나 보일러, 냉온수기, 건조기 등 대기배출시설을 운영하는 개인 등으로, 사물인터넷(IoT) 계측기를 설치하고 3년 이상 방지시설을 운영해야 하는 의무를 갖게 된다. 소규모 사업장 방지시설 설치 지원사업은 대기 오염물질을 배출하는 소규모 사업장에 사업비를 지원 ▲노후시설 교체설치 및 개선 ▲악취(VOCs) 방지시설 설치 ▲백연방지시설 설치 등의 조치를 통해 대기질 개선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윤정아 환경지도과장은 “대기배출허용기준이 강화되어 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