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기고

<기고>“당신의 목소리를 들려 주세요.”

[포천=황규진 기자] 눈에 안 보이는 괴물, ‘코로나19’가 전 세계로 확산 되고 있습니다. 상인, 학생, 기업인, 의료인, 공무원 등 남녀노소 할 것 없이 국민 모두가 불안한 시기를 보내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나라는 수천년 역사 속에서 재난에 준하는 큰 위기 때마다 헌신적인 협동과 단결로 이겨내 왔습니다. 이번 위기도 잘 극복할 거라고 믿습니다.


2020, 이 어수선한 시점에서 지난 4년을 뒤돌아봅니다. 우리나라는 얼마나 발전했고, 우리 포천시는 얼마나 많이 성장했을까요? 이대로 괜찮은 걸까요?

 

이제 다시, 우리 지역의 새 일꾼을, 우리가 직접 골라 뽑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가 코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우리를 대신해서 지역을 위해, 국민을 위해 성실하게 일해 줄 대리인 대의민주주의를 성실하게 수행할 국회의원- 을 어떻게 잘 뽑을 수 있을까요?

여기 방법이 있습니다. 우리들이 목소리를 내는 것입니다.

바로, 오는 사전투표일 410,11, 선거일인 415일에 우리의 목소리를 내는 날입니다.

이번 선거는 전국의 18세 이상, 4,398만명의 유권자가 300명의 새 국회의원을 뽑는 날입니다.

선거에서 중요한 것은 지역을 위해, 국민을 위해 일하겠다는 그 후보의 신념과 소신을 알아보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후보자가 해내겠다는 약속이 아니라, 앞으로 해낼 일이 아니라, 그동안 해낸 일이 무엇인지 유권자(뽑으려는 사람)가 아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럼 어떻게 좋은 후보자를 찾을 수 있을까요?

우리나라 사람들은 가전제품을 사서 포장지를 뜯자마자 제품 사용설명서는 읽어보지 않고, 곧바로 전원을 꽂고, ON 버튼을 눌러 가동시키는 습성이 있습니다. 이에 기인하여 앞으로 4년간 믿고 맡길 좋은 정치인을 뽑는 일에도 설명서를 읽어보지도 않고, 아는 사람이 뽑는다니까, 자주 보던 얼굴이니까, 동네 사람이니까, 선배니까, 하면서 대충 아무나 뽑습니다. 그리고 후회합니다. 4년 내내. 제품 설명서를 읽듯이 꼼꼼히 그 후보자를 읽어 봐야 알 수 있습니다.

 

후보자가 내건 정책은, 아름다운 공정 선거를 위해 불철주야 일하는 선거관리위원회에 각 후보의 정책 공약을 꼼꼼히 읽어보면 됩니다. ‘정책 공약 알리미사이트에서 쉽게 정보를 얻을 수 있습니다.

 

후보자가 어떤 사람인지는, 그가 살아온 길을 오래도록 들여다봐야 합니다. 뽑을 때 신중했듯이, 뽑힌 자가 일하는 4년 내내 관심과 지적을 아끼지 말아야 합니다. 우리 지역을 위해 일할 사람을 뽑는 날, 우리들 스스로가 목소리를 내는 날입니다.


선거일은 하늘도 푸르고, 환한 햇살이 비추는 맑은 날일 것입니다. 당신의 목소리가 선명하게 들리는, 새로운 역사가 될 그 날이 기다려집니다.

 



동두천시의회 정계숙 의원, 2020 대한민국 인물대상 수상 [동두천=박지환 기자] 경기도 동두천시의회 정계숙 의원(미래통합당, 가선거구)이 ‘2020 대한민국 인물대상’을 수상했다. 지난 24일, 연합매일신문과 ‘코리아 파워 리더 대상 선정위원회’ 주최로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인물대상 시상식’에서는 의정, 행정, 경제, 교육, 문화예술 등 사회 각 분야에서 남다른 사명감과 봉사정신으로 올바른 리더십을 발휘하고 있는 인물을 엄격히 선정해 시상했다. 정계숙 의원은 지방자치단체 의정 부문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특히 지방자치단체 의정 부문 심사에서는 지방자치 발전에 기여한 노력을 중점적으로 평가했다. 의회 질문을 통한 적극적인 행정 감시, 지역 활동을 통한 지역밀착형의 문제 해결 등으로 의정 활동을 쇄신하고 동시에 행정 개혁을 촉진한 지방의원이 선정됐다. 정계숙 의원은 의회-행정부 관계를 단순한 견제가 아닌 가치창조를 위한 동반자 관계로 한 차원 수준 높게 끌어올린 지방자치 혁신 리더십을 높게 평가받았다. 제7대~제8대 동두천시의회 재선의원인 정계숙 의원은 시정 전반에 걸쳐 지역 현안의 문제점을 날카롭게 지적하고 건설적 대안을 제시하는 등 성실한 의정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다년간 해결되지 못하고

양주시, 2021년 소규모 기업환경개선사업 신청 접수 [양주=박지환 기자] 경기도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오는 8월 14일까지 소규모 기업의 환경 개선을 통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력 제고를 위해 ‘2021년 소규모 기업환경개선사업’ 참여기업을 모집한다. 이번 사업은 관내 중소기업의 열악한 기반시설을 정비하고 근로·작업환경 개선을 위해 ▲기반시설 개선사업 ▲노동환경 개선사업 ▲지식산업센터 노동환경 개선사업 ▲작업환경 개선사업 등 4가지 분야 나눠 추진한다. 기반시설 개선사업은 중소기업 밀집지역 주변의 도로확·포장, 소교량 등 경영관련 기반시설을 정비하는 사업이며 노동환경 개선사업은 종업원 200명 미만이고 최근 3년 매출액 평균이 150억 이하인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기숙사, 식당, 화장실, 휴게공간 등 설치·개보수를 지원한다. 지식산업센터 노동환경 개선사업은 준공 후 10년 이상 경과된 지식산업센터 내 주차장(주차시설 포함), 화장실, 노화 기계실 등을 작업환경 개선사업은 종업원 50명 미만의 소기업을 대상으로 파손되고 노후한 작업공간(바닥, 천장, 벽면 등)의 설치·개보수를 지원한다. 특히 노동환경·작업환경 개선사업에 선정된 기업은 총사업비 60%까지 지원받을 수 있으며 10인 미만 영세기업의 경우 자부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