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기업

박윤국 포천시장, 기업체 방문 애로 청취

URL복사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 박윤국 시장은 관계공무원과 함께 311일 관내 기업체인 삼진프라스틱공업(사장 김남철)네오퍼스(사장 윤진현)를 방문해 코로나19’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업체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경기불황에 따른 현안사항을 청취했다.

또 박 시장은 관계자와 기업체 현황을 둘러보고 삼진프라스틱공업네오퍼스 임원진과 기업애로 청취, 노고 격려 및 간담회를 갖고 업체의 다양한 목소리를 청취했다.

 

박 시장의 기업체 현장방문은 기업의 애로사항 청취를 통해 기업들이 겪는 어려움을 공감하고 해소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취지로 민선 7기 핵심 시정방침인 경제도시를 실현하겠다는 의지이기도 하다.

 

삼진프라스틱공업 19726월 삼진프라스틱공업사 설립, 1996년 창동 본사 및 제2공장 포천으로 이전, 20021PS PP, FPS 시트 생산, 200312PET LINE 증설/가동, 20061월 압/진공 성형기 설치/가동, 201310PET 1,2호기 실리콘 및 방담, 대전, 도전 설비 구축, 201312월 연구개발전담부서 인증을 받았.

 

주 생산품은 플라스틱 시트 및 판 제조로 년 매출액 96 억원 (2019년 기준), 직원수는 35(20202월 기준)고용하고 있는 우수 중소기업이다.

이어 방문한 () 네오퍼스는 199411월 회사 설립 20077() 네오퍼스 상호변경, 200910월 조달청 품질경영 모범업체 선정, 201312월 한국서비스품질우수기업 인증, 201411월 위험성평가 우수사업장 선정, 20156월 실내건축공사업 등록, 20179월 조달청 해외시장 진출 유망기업 선정 됐다.

 

주 생산품은 사무용,주거용(아파트) 가구로 년 매출액 456 억원 (2019년 기준), 직원수는 74(20202월 기준)고용하고 있는 우수 중소기업이다.

 

박윤국 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위기상황을 헤쳐나가는 기업 관계자에 격려한다며, 시와 유기적인 관계를 유지하여 글로벌 기업으로 기술력 확보와 원자재 대체 수급 등으로 위기를 지혜롭게 극복해 나가길 바란다, “시에서도 기업하기 좋은 다양한 지원방안을 통해 기업들이 흔들림 없이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두천시의회, 제299회 임시회 폐회 [동두천=박지환 기자] 경기도 동두천시의회(의장 정문영)가 16일 제11차 본회의를 끝으로 15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된 제299회 임시회 일정을 모두 마무리했다. 제299회 임시회에서는 동두천시로부터 2021년 부서별 주요업무 보고를 받으며, 집행부의 의지를 확인하고 추진에 따른 제반 문제점을 사전에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회기 마지막날인 16일에 개의한 제11차 본회의에서는 집행부 발의안건으로 ‣기획감사담당관 소관「동두천시 부조리 신고 보상금 지급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2021년도 출자․출연 동의안」‣자치행정과 소관「동두천시 공무원 후생복지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등 10건의 안건과 의원 발의안건으로 ‣정문영 의장이 대표 발의한「동두천시의회 업무추진비 집행조례 전부개정조례안」, ‣박인범 부의장이 대표 발의한 동두천시의회 의원 간담회 운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동두천시의회 회의규칙 일부개정규칙안」등 6건의 안건, 총 16건의 안건에 대한 원안가결 처리를 끝으로 제299회 동두천시의회 임시회를 모두 마쳤다. 정문영 의장은“임시회 회기 동안 업무보고 준비와 조례안 심의․의결 등 노고가 많으셨던 동료 의원 여러분과 집행기관 공직자 여러분의 노


의정부문화재단,김영임의 “희희낙락” 콘서트 대면 공연 개최 [의정부=황선빈 기자] 경기도 의정부문화재단(대표이사 손경식)이 기획공연 <김영임&김용임과 함께하는 희희낙락> 콘서트를 대면 공연으로 재개한다. 지난 8월, 코로나19 2.5단계 격상 이후 예정되어 있던 모든 기획공연과 주요 축제가 취소, 연기되고 비대면 온라인 공연으로 전환하여 추진한지 약 3개월여 만에 대면공연 재개를 알린 것이다. 국악명창 김영임의 <희희낙락> 콘서트는 오는 11.6(금) 오후 8시 의정부예술의전당 대극장 관객들을 맞으며, 코로나19로 지친 지역의 중장년 관객들을 위한 대중성 있는 콘텐츠로 오랜 기간 비워둔 객석을 가득 채워 지역민과 공연장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경기명창 김영임은 ‘전통’ 이라는 다소 어렵고 낯선 단어를 ‘오늘’ 이라는 현실로, ‘친근함’이라는 이웃으로 이끌어 온 주인공이다. 또한 ‘민요’라는 장르를 자연스럽게 이 시대의 모든 이들에게 되돌려 준 장본인이며, 진정한 우리 것 찾기를 실천하게 하는 선구자적 역할을 해 온 국악명창이다. 또한 김영임은 한국을 상징하는 아리랑을 가장 멋스럽고 심혈을 기울여 부르는 소리꾼이다. 전 세계인들에게 이미 ‘한국인의 노래’ 로 각인 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