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기업

경기도, ‘2019년 대-중소기업 동반성장 R&D사업’ 추진

[경기도=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상생협력시스템 구축을 위한 사업의 일환으로 올해 대기업-중소기업간 동반성장 R&D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중소기업 동반성장 R&D지원사업은 중소기업과 대기업의 기술협력을 지원하는 것으로 대기업(중견기업)이 기술개발을 제안해 중소기업과 공동으로 연구하는 과제 중소기업이 대기업 구매협약동의서를 받아 제안한 과제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성과공유제 이행과제에 대해 연구개발비를 지원한다.

올해 예산액은 총 5억 원으로 5개 내외 과제를 선정해 기업당 1억에서 15천만원까지 총 개발비의 60%이내를 지원한다.

경기도는 지난 2013년부터 2017년까지 이 사업에 총 125천만 원을 지원해 총 14건 과제를 완료, 매출 88천만 원, 신규고용 48, 특허출원 20건 등의 성과를 이뤄냈다. 지난해에는 4개 과제를 선정해 현재 연구개발 추진 중이다.

이신혜 경기도 공정소비자과장은 이 사업은 기술력과 대기업의 기술수요는 있지만 자금문제로 기술개발에 착수하지 못하는 도내 중소기업을 위한 것이라며 동반성장 사업 활성화를 위해 성과공유제 시행 과제의 경우 가점과 지원금 증액을 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도는 성과공유제 등록 협약 과제에 대해서는 선정시 평가 가점을 부여하고 최대 15천만 원까지 사업비를 지원할 방침이다. , 경기북부소재 기업과 장애인고용우수기업에 대해서도 가점을 제공할 예정이다.

사업 공모는 2월말부터 진행될 예정으로 기술개발사업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R&D 관리시스템(pms.gbsa.or.kr) 또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이지비즈(www.egbiz.or.kr) 공지사항을 참고하거나 경제과학진흥원 기술혁신지원팀(031-888-6832)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포천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 공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반월아트홀에서는 ‘2019 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이 오는 16일부터 3일간 소극장에서 펼쳐진다. 마임과 인형극의 만남, ‘마술인형 선물’은 일본 어린이 국제 축제, 터키 이즈미르 국제인형극제, 춘천인형극제 등 국내ㆍ외 다수의 인형극 축제에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 되고 작품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외롭고 가난한 노인부부의 소소한 이야기를 담은 ‘마술인형 선물’은 이야기에 대사가 없지만 마술사 출신 배우들이 사람 크기만 한 인형을 조종하며 다양한 마술로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새로운 방식으로 노부부의 이야기를 통해 인생을 아련하게 돌아보게 되어 눈길을 끈다. 반월아트홀 관계자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족이 함께 관람하면 좋을 공연을 선보이게 되었다.’며 ‘공연을 관람하다 보면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일상적이고 보편적인 주제이기에 가슴 한편이 따뜻해짐을 느끼게 되고, 마법에 걸린 인형들이 선보이는 판타지 속으로 빠져드는 관람 내내 행복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공연관람 예매 및 문의는 반월아트홀 홈페이지(WWW.bwart.net) 또는 반월아트홀 매표소(031-540-62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