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포천시, “제21회 경기도지사기게이트볼대회” 개최

[포천 =황규진 기자경기도체육회가 주최하고, 경기도게이트볼협회·포천시게이트볼협회가 주관하는 '21회 경기도지사기 게이트볼대회'가 포천시 종합운동잔 보조구장에서 16일부터 17일까지 양일간 31개 시·군 소속의 선수 및 진행요원 등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됐다.


840분에 시작된 식전경기를 시작으로 선수단 입장과 개회식을 진행하고 본격적인 경기를 시작했으며, 남성부A·B, 여성부A·B, 엘리트부 등 5개부로 나눠 136개팀이 보조구장에 마련된 16개 코트에서 조별 예선리그를 걸쳐 토너먼트 방식으로 자웅을 가린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이번 대회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게이트볼 축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선수 여러분께서는 그간 갈고닦은 기량을 마음껏 펼치시기 바란다.”아울러, 코로나19의 긴 터널을 지나 모처럼 함께한 자리이니 포천국립수목원, 한탄강세계지질공원, 포천아트밸리, 산정호수, 백운계곡 등 다양한 볼거리와 이동갈비, 포천막걸리 등 먹을거리를 통해 즐겁고 알찬 시간 보내시어 포천에 대한 아름다운 추억을 오랫동안 간직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게이트볼은 T자형 스틱으로 공을 쳐서 3개의 게이트를 정해진 순서대로 통과시킨 다음 폴에 맞히는 구기 종목으로, 공터만 있으면 모두가 함께 어울려 즐길 수 있어 국내에서도 빠르게 대중화됐으며 특히 노인들의 건강증진과 친목을 도모하는데 좋아 노년층 여가 스포츠로 인기를 얻고 있다.






경기도,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 합동회의 개최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부품 국산화와 해외 투자유치 등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사업에 대해 정부-지자체 간 협업체계 구축에 나선다. 경기도는 중소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을 추진 중인 경기도 산하기관과 정부 유관사업 수행기관 합동회의를 오는 26일까지 사업 분야별로 총 3회에 걸쳐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참석 대상 기관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테크노파크 등 경기도 산하기관과 한국소재부품장비투자기관협의회(KITIA), 한러혁신센터,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TIPA),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한국자동차연구원, 한국산업기술진흥원, KIC유럽 등 정부의 유관 기업지원 사업수행 공공기관이다. 대상사업 중 경기도 소관 사업은 ▲글로벌 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미래차 산업전환 지원사업 ▲독립국가연합(CIS) 국가 혁신기술 상용화사업 ▲글로벌 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해외 투자유치) 등 총 4개 분야이다. 이와 함께 ▲소재·부품·장비산업 자립화 연구지원(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경기 창업허브 글로벌 엑셀러레이팅(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중소기업 기술혁신개발 ▲해외원천기술 상용화 기술개발 등 경기도 산하기관이나 정부 유관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