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포천시,“제3회 경기도지사기 전국종합등반대회” 개최

[포천=황규진 기자] 전국 최초 산악인과 동호인들이 함께 등반하며 우의를 다진 3회 경기도지사기 전국종합등반대회69화현면 운악산휴게소(화현면 화동로 180) 일원에서 개최됐다.

 

경기도체육회가 주최하고, 경기도산악연맹 · 포천시산악연맹이 주관한 이번 3회 대회는 19개 시·군 산악연맹에서 25백여 명이 참가해 일반등산 부문 1.205(팀별, 개별참가), 전문등산 부문 96, 스포츠클라이밍 부문 110여명 총 1.411명이 출전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윤국 포천시장, 조용춘 포천시의회 의장, 이원웅 경기도의원, 박상현 경기도체육회 사무처장, 양기원 포천축협 조합장을 비롯, 시ㆍ군연맹 회장단 등 내빈들이 참석해 참가자들을 격려했다.

 

김덕진 경기도산악연맹 회장 대회사에서 자연이 아름다운 포천에서3회 경기도지사기 전국종합등반대회를 개최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산악활동은 자연과 동화되면서 배려하는 마음과 인내심을 키우고 심신이 힐링되는 스포츠로 우리는 자연과 더불어 동료간에 또는 이웃간에 소통하는 대 통합의 장을 만들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윤국 시장은 환영사를 통해우리시는 운악산, 왕방산, 백운산 등 많은 산들이 있을 뿐만 아니라 수려하기로 유명하며 그 중 한북정맥에 속한 산으로 포천에서도 유명한 운악산에서 등반대회를 개최하게 되어 기쁘다.”이번 3회 경기도지사기 전국 종합등반대회가 운악산 및 포천시 많은 산들을 둘러볼 수 있는 기회가 됨은 물론, 유서와 전통까지 느낄 수 있는 뜻깊은 간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회에서는 일반등산 부문서 오산시가 종합우승을 차지했으며, 전문등산 부문서는 남양주시가 종합우승했고 스포츠클라이밍 부문은 개별 시상했다.

 





포천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 공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반월아트홀에서는 ‘2019 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이 오는 16일부터 3일간 소극장에서 펼쳐진다. 마임과 인형극의 만남, ‘마술인형 선물’은 일본 어린이 국제 축제, 터키 이즈미르 국제인형극제, 춘천인형극제 등 국내ㆍ외 다수의 인형극 축제에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 되고 작품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외롭고 가난한 노인부부의 소소한 이야기를 담은 ‘마술인형 선물’은 이야기에 대사가 없지만 마술사 출신 배우들이 사람 크기만 한 인형을 조종하며 다양한 마술로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새로운 방식으로 노부부의 이야기를 통해 인생을 아련하게 돌아보게 되어 눈길을 끈다. 반월아트홀 관계자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족이 함께 관람하면 좋을 공연을 선보이게 되었다.’며 ‘공연을 관람하다 보면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일상적이고 보편적인 주제이기에 가슴 한편이 따뜻해짐을 느끼게 되고, 마법에 걸린 인형들이 선보이는 판타지 속으로 빠져드는 관람 내내 행복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공연관람 예매 및 문의는 반월아트홀 홈페이지(WWW.bwart.net) 또는 반월아트홀 매표소(031-540-62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