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하남쓰, 가정의 달에 더 빛나는 실력파 트로트 남성 듀오

아재를 위한 노래, 우리 부모님 세대를 위한 가수

URL복사


5월, 트로트계에 퀄리티 있는 음반으로 무장한 실력파 남성 듀오 연하남쓰가 데뷔했다. 아재 개그, 아재 유머가 유행인 요즘 아재들의 절절한 심정을 대변한 노래들을 발표해 사람들의 주목을 끌고 있다. 


이번에 발표한 이들의 앨범은 특히 아버지와 어머니 세대들이 좋아할 만한 재미있는 트로트 곡들로 채워졌다. ‘갈치 한 마리’, ‘아프니까 사랑이다’, ‘미우나 고우나’, ‘매운 여자’, ‘상냥한 여자’, ‘산소 같은 여자’ 등 대중에게 꽤 친숙한 소재를 이용한 재치 있는 가사와 온몸이 들썩거리는 신나고 재미있는 리듬의 곡들로 채워졌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타이틀곡인 ‘갈치 한 마리’는 갈치 한 마리를 구워놓고 놀러 간 아내를 탓하면서도 한편 그리워하는, 남겨진 남편의 애환을 재치 있게 표현한 곡이다. ‘아프니까 사랑이다’는 이별에 대한 애환을 담은 마이너 스타일의 곡이고, ‘미우나 고우나’는 메들리가 연상되는 익숙한 리듬으로 다소 젊은 세대에 어필하며, ‘매운 여자’는 마음 독한 여인의 특징을 매운 고추와 같다는 표현으로 의인화해서 풀어낸 신나는 곡이다. 


‘상냥한 여자’는 빠른 리듬의 다른 곡들과 달리 블루스 장르의 음악이며 색소폰 연주가 아름다운 곡이고, 마지막 곡인 ‘산소 같은 여자’는 세대를 넘나들 수 있는 가장 편하게 따라 부를 수 있는 박자를 가진 음악이다. 5월부터 연이은 디지털 앨범 발매를 통해 차근차근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연하남쓰의 리더인 연하남은 이번 앨범에서 직접 작사, 작곡은 물론 레코딩 프로듀싱까지 도맡아 대학 시절부터 다수의 가요제를 통해 쌓아온 실전 뮤지션의 진모를 유감없이 발휘하고 있으며, 메인 보컬 이환의 뛰어난 가창과, 리더 연하남의 단짝 프로듀서 최창민 작곡가가 편곡 및 앨범 프로듀싱에 참여하여 앨범의 완성도를 더욱 높였다. 


앨범 스텝들도 만만치 않다는 후문이다. 나훈아 앨범의 색소폰 연주자로 잘 알려진 강진한의 색소폰 연주와 코러스계의 탑클래스인 김현아의 코러스 참여, 떠오르는 신예 기타리스트 박웅노 등 최고의 세션들이 함께 했다. 


현재 리더 연하남은 음악나라녹음실과 아이콘녹음실을 운영하며 3년 넘게 꾸준히 성남FM ‘안녕두시’ 라디오 진행자로서 청취자들과 매주 소통하며 만나 왔다. 그는 뮤지컬 배우 겸 가수 레아(본명 윤명인)를 만들어냈으며 트로트 엑스, 히든싱어 등으로 유명한 트로트신동 ‘리라’의 2집 앨범 작사, 작곡가, 프로듀서로 활동했다. 또한 가수 이지훈이 부른 드라마 ‘프로포즈 대작전’ OST 작곡 및 프로듀서 등의 경험이 있는 왕성한 활동을 하는 현역 작곡가 중 하나다. 


리드 보컬 이환은 전북 군산 출신의 인기 헬스트레이너 겸 보컬리스트로 활동해 왔으며, 훈훈한 외모와는 달리 특유의 말 근육을 뽐내며 보디빌딩, 권투, 격투기 등 스포츠에서 다재다능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멤버이다. 


연하남쓰의 두 남자는 아재들의 마음을 대변하는 대표 가수로서, 앞으로 트로트계의 판도를 크게 바꾸겠다는 포부를 내비쳤다. 연하남쓰 1집 앨범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연하남쓰 공식카페와 공식 SNS들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현재 공식카페에 글을 남기면 음반을 보내 주는 깜짝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음악나라엔터테인먼트 개요 


연하남쓰(연하남, 이환)가 소속된 음악나라엔터테인먼트에서는 그동안 가수지망생들을 위한 작곡, 작사, 편곡 등을 지원하며 꾸준하게 성장해 왔다. 작곡가 연하남(본명 양동옥)은 2000년 초반 대학 시절부터 가수지망생인 대학생들과 함께 각종 대학가요제에서 대상을 비롯한 각종 상을 거머쥐는 등 수상실적을 쌓았으며 그렇게 키워낸 가수지망생들을 전문 기획사로 보낸 실력파 작곡가다. 지금까지 드라마 OST 제작 등에 참여하였으며 앞으로도 실력파 가수들과의 파트너십으로 음악계에 적극적인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연하남쓰 공식카페: http://cafe.daum.net/dusgkskaTm

출처: 음악나라엔터테인먼트

웹사이트: http://musicnala.com/



동두천시의회, 제299회 임시회 폐회 [동두천=박지환 기자] 경기도 동두천시의회(의장 정문영)가 16일 제11차 본회의를 끝으로 15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된 제299회 임시회 일정을 모두 마무리했다. 제299회 임시회에서는 동두천시로부터 2021년 부서별 주요업무 보고를 받으며, 집행부의 의지를 확인하고 추진에 따른 제반 문제점을 사전에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회기 마지막날인 16일에 개의한 제11차 본회의에서는 집행부 발의안건으로 ‣기획감사담당관 소관「동두천시 부조리 신고 보상금 지급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2021년도 출자․출연 동의안」‣자치행정과 소관「동두천시 공무원 후생복지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등 10건의 안건과 의원 발의안건으로 ‣정문영 의장이 대표 발의한「동두천시의회 업무추진비 집행조례 전부개정조례안」, ‣박인범 부의장이 대표 발의한 동두천시의회 의원 간담회 운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동두천시의회 회의규칙 일부개정규칙안」등 6건의 안건, 총 16건의 안건에 대한 원안가결 처리를 끝으로 제299회 동두천시의회 임시회를 모두 마쳤다. 정문영 의장은“임시회 회기 동안 업무보고 준비와 조례안 심의․의결 등 노고가 많으셨던 동료 의원 여러분과 집행기관 공직자 여러분의 노


의정부문화재단,김영임의 “희희낙락” 콘서트 대면 공연 개최 [의정부=황선빈 기자] 경기도 의정부문화재단(대표이사 손경식)이 기획공연 <김영임&김용임과 함께하는 희희낙락> 콘서트를 대면 공연으로 재개한다. 지난 8월, 코로나19 2.5단계 격상 이후 예정되어 있던 모든 기획공연과 주요 축제가 취소, 연기되고 비대면 온라인 공연으로 전환하여 추진한지 약 3개월여 만에 대면공연 재개를 알린 것이다. 국악명창 김영임의 <희희낙락> 콘서트는 오는 11.6(금) 오후 8시 의정부예술의전당 대극장 관객들을 맞으며, 코로나19로 지친 지역의 중장년 관객들을 위한 대중성 있는 콘텐츠로 오랜 기간 비워둔 객석을 가득 채워 지역민과 공연장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경기명창 김영임은 ‘전통’ 이라는 다소 어렵고 낯선 단어를 ‘오늘’ 이라는 현실로, ‘친근함’이라는 이웃으로 이끌어 온 주인공이다. 또한 ‘민요’라는 장르를 자연스럽게 이 시대의 모든 이들에게 되돌려 준 장본인이며, 진정한 우리 것 찾기를 실천하게 하는 선구자적 역할을 해 온 국악명창이다. 또한 김영임은 한국을 상징하는 아리랑을 가장 멋스럽고 심혈을 기울여 부르는 소리꾼이다. 전 세계인들에게 이미 ‘한국인의 노래’ 로 각인 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