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이슈

양주시, 은남일반산업단지 농업진흥구역 해제 고시

URL복사

[양주=박지환 기자] 경기도 양주시(시장 이성호)가 지난 12일 은현면 도하리, 남면 상수리 일원 992,000규모로 조성 중인 은남일반산업단지 내 508,000의 농업진흥구역을 해제 고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은남일반산업단지 전체 면적의 51%를 차지하는 농업진흥구역은 검준일반산업단지 등 주변 개발상황에도 불구하고 오랫동안 지역개발을 막는 규제로서 은남일반산업단지 사업 추진의 큰 걸림돌이기도 했다.

 

이에 시는 총사업비 3,600여억원을 투입해 오는 2023년 말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인 은남일반산업단지 조성 계획에 발맞춰 농업진흥구역 해제를 위해 농림축산식품부, 경기도와 수차례 협의를 진행해왔다.

 

특히 이성호 양주시장과 정성호 국회의원을 비롯한 박재만·박태희 도의원, 정덕영 양주시의회 의장, 시의원 등 지역 정치권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중앙정부 등 관계부처를 찾아 농업진흥구역 해제의 시급성과 타당성을 설명하고 산업단지 적기 조성을 위한 신속한 해제를 건의했다.

 

이 결과 은남일반산업단지 계획 승인 고시에 맞춰 사업대상지 내 편입된 농업진흥구역 전체가 해제됐으며 산업단지 조성사업의 본격적인 추진이 가시화됐다.

 

양주시가 역점 추진 중인 은남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은 국내 최대 복합물류기업인 로지스밸리와 국내 대표 생활용품기업 아성다이소 등과 MOU를 체결하고 전자·전기·기타기계·물류 등 10개 첨단 유망업종이 입주를 준비하고 있어 경기북부 산업·경제 중심축으로서의 기능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반경 5이내에 5개 산업단지가 입지해 있고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 광적IC, 국지도 39호선, GTX-C노선 등 우수한 광역 교통망과 주한미군 공여구역주변지역 등 발전종합계획 반영을 통한 입주기업 세제혜택, 전용공업용수 공급 등 탁월한 입지 경쟁력을 갖추고 있어 관련 업계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은남일반산업단지 조성 완료 시 3,946억원의 경제효과와 1,800여명의 고용유발 효과를 비롯해 지역개발 불균형 해소, 자족기능 강화, 안정적인 일자리 창출 등 지역 내 경제적 파급효과가 클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시는 이번 농업진흥구역이 해제됨에 따라 사업대상지 감정평가와 토지보상 절차를 신속히 추진해 오는 2022년 본격적인 착공에 나설 계획이다.

 

정성호 국회의원은 경기도 균형발전의 중심에 있는 은남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이 차질없이 적기에 조성될 수 있도록 중앙정부 등 관계부서의 지속적인 관심 촉구와 전폭적인 지원을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이번 농업진흥구역 해제로 경기북부 신성장 산업밸트 전략 구상의 중심지로 발돋움할 은남일반산업단지 조성 추진에 더욱 탄력을 받게 됐다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력 제고와 균형적인 지역발전, 일자리 창출 등 혁신성장 동력을 제공할 은남일반산업단지가 조속히 준공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포천시, 소규모 사업장 대기 방지시설 지원사업 예산 증액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는 2019년 소규모 사업장 대기 방지시설 설치 지원사업을 시범사업으로 시작해 2020년까지 2년간 196개소 172억 원을 지원해왔다. 2021년도에는 약 85억 원으로 사업을 시작해 이번 추경에 약 10억 원을 증액해 더 많은 소규모 사업장에 대기 방지시설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사업은 10%의 자부담만으로 소규모 사업장에 대기 방지시설을 개선할 수 있고, 특히 10%의 자부담 비용도 경기도가 운영하는 환경보전기금을 통해 융자받을 수 있어 자금 여력이 부족한 영세 사업장도 사업을 진행할 수 있다. 지원 대상은 대기배출시설 4~5종 사업장 가운데 중소기업 또는 중소기업협동조합이거나 보일러, 냉온수기, 건조기 등 대기배출시설을 운영하는 개인 등으로, 사물인터넷(IoT) 계측기를 설치하고 3년 이상 방지시설을 운영해야 하는 의무를 갖게 된다. 소규모 사업장 방지시설 설치 지원사업은 대기 오염물질을 배출하는 소규모 사업장에 사업비를 지원 ▲노후시설 교체설치 및 개선 ▲악취(VOCs) 방지시설 설치 ▲백연방지시설 설치 등의 조치를 통해 대기질 개선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윤정아 환경지도과장은 “대기배출허용기준이 강화되어 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