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의정부형 지역균형 뉴딜사업 본격 추진

URL복사

[의정부=황규진 기자] 경기도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코로나19 위기극복 및 경제·사회구조 변화 대응을 위한 한국판 뉴딜종합계획 및 지역균형 뉴딜 추진방안에 기반한 의정부시 여건에 맞는 지역균형 뉴딜사업을 발굴·추진해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시켜 나갈 계획이다. 시는 ‘100년의 미래를 설계하고 선도하는 의정부형 뉴딜을 비전으로 디지털뉴딜, 그린 뉴딜, 안전망 강화 뉴딜 등 분야별 정책과 추진전략을 수립해 지난 330일 보고회를 개최했다. 의정부시는 황범순 의정부시 부시장을 단장으로 의정부형 지역균형 뉴딜 추진단을 구성하고 참여대상 공모사업 응모와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지역특성에 맞는 신규사업 발굴을 위해 총력을 다할 방침이다.

 

SOC 인프라 디지털화 및 언텍트 환경조성을 위한 디지털뉴딜

의정부형 디지털 뉴딜은 코로나19 이전 세계경제의 큰 화두였던 4차 산업혁명 중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소비, 원격근무 등 디지털을 통한 비대면화 확산으로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됨에 따라 포스트코로나 시대 대응을 위한 것으로,

 

시민생활과 밀접한 데이터 플랫폼 구축 등 스마트시스템 강화, 교통·물류 등 SOC 인프라 디지털화, 감염병 관리 등 지역 의료여건 개선을 위한 스마트 의료 인프라 구축,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언택트 환경 조성을 주요 과제로 첨단 정보통신 기술을 통한 스마트 인프라 구축으로 시민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의정부를 만들 계획이다.

 

주요 사업으로는 E-Commerce Cluster 조성사업, 데이터 경제 활성화를 위한 공공데이터 전면 개방과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지능형 교통시스템 고도화 추진, 드론을 활용한 가상현실(VR) 기반의 지도서비스, HAPPY-HUB 스마트시티 구축, 위험상황 신속대응을 위한 지능형 관제시스템 구축, 지역사회통합건강증진 U-health Live사업 등 29개 사업, 14,246억 원을 투입할계획이다.

 

녹색친화형 인프라 구축 및 저탄소 전환 가속화를 위한 그린뉴딜

의정부형 그린 뉴딜은 기후위기와 환경문제에 대응하고 환경과 사람이 중심이 되는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것으로 저탄소 경제구조로의 전환을 선제적으로 추진한다. 시에서는 민선7기 역점사업으로 20197월부터 The Green&Beauty City 프로젝트 추진을 선언하고 더 푸른 의정부, 더 아름다운 의정부를 만들기 위하여 시민참여형 녹화사업, 도시미관 개선사업, 권역별 맞춤형 그린사업 등을 통해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도시숲의 확충을 위해 노력해왔다.

 

이러한 The Green&Beauty City 프로젝트의 성공적인 마무리와 더불어 저탄소·친환경에너지 확산, 그린시티 조성을 주요 과제로 기후변화에 대응한 그린경제로의 전환과 도시공간 녹색인프라 확충, 안전한 물관리로 푸른 도시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주요 사업으로는 한국판 뉴딜사업과 발맞춰 추진하는 전기차·수소차 등 그린모빌리티 보급 확대 및 충전인프라 설치지원, 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사업, 신재생에너지 민간보급 지원사업, 제로에너지 체육센터 건립, 수도관에 대한 스마트 관망관리 인프라 구축사업 등 20개 사업, 2,981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취약계층 보호 및 고용안정 지원을 위한 안전망 강화 뉴딜

의정부형 안전망 강화 뉴딜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 및 사회·경제구조 변화에 맞추어 위기 발생 시 더 큰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의 보호 및 취업 지원을 통해 포용사회로의 도약을 목표로 하는 한국판 뉴딜과 궤를 같이 한다.

 

특히, 코로나의 영향으로 위축된 고용시장에 어려움을 겪는 사회초년생, 경력단절여성, 중장년 등을 위한 생애맞춤형 취업지원 사업과 주민과의 최일선 접점에서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 제공 및 공공일자리 창출을 도모하는 행복마을관리소 운영사업 등이 주요 사업으로 총 18개 사업 1,419억 원이 투자되어 디지털 및 그린뉴딜의 성공적인 추진을 뒷받침할 예정이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의정부시는 지난해 Refresh 의정부 뉴딜사업으로 대규모 공공일자리 창출을 통해 코로나19 경제침체의 충격에 대한 완충역할을 한 것처럼 이번 의정부형 지역균형 뉴딜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으로 지역경제 발전의 초석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포천시의회, 제158회 제1차 정례회 개회 … 2021년 행정사무감사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의회(의장 손세화)는 1일 16일간의 일정으로 제158회 제1차 정례회를 개회했다. 시의회는 이번 제1차 정례회에서 송상국 의원이 발의한 ‘포천시 도시형소공인 지원에 관한 조례안’, 연제창 의원이 일부개정 발의한 ‘포천시 도시계획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조용춘 의원이 일부개정 발의한 ‘포천시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조례안 14건과 ‘2020 회계연도 결산(안) 승인의 건’ 등 결산안 1건을 포함한 총 17건의 안건을 심의 의결 한다. 또한, 2일부터 10일까지 포천시 행정의 투명성과 책임성을 높이기 위한 2021년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하고 172개 분야 977개 세부항목의 사무처리 실태를 면밀하게 파악할 계획이다. 손세화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이번 정례회가 의회와 집행부의 적극적이고 진지한 협력 속에서 그 어느 때보다 활발하고 뜻깊은 회기가 되기를 기대하며, 제5대 포천시의회 의정활동의 성과를 되돌아보고 새로운 도약점을 모색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상황에서도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고 계시는 모든 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점점 무더워지는 날씨에 항상 건강


포천반월아트홀, “김영임&김용임과 함께하는 희희낙락” 공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도시공사(사장 유한기) 반월아트홀은 ‘김영임&김용임과 함께하는 희희낙락’을 다음달 10일 대극장에서 펼친다고 11일밝혔다. 이번 공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시민들을 위한 문화예술 힐링공연 1탄으로 반월아트홀에서는 포천시민을 격려하기 위하여 관람료를 ‘포천시민특별할인 50%’를 적용한다. 국악의 대모 김영임과 국악도 잘하는 트로트 가수 김용임이 펼치는 국악 소리꾼의 조화를 펼치게 되며, 관객들의 귀에 익숙한 트로트 메들리를 소리꾼 고금성이 부르며, 판소리 고수 나영주가 함께하는 공연으로 ‘국악과 트로트의 흥겨운 만남!’이 될 것이다. ‘김영임&김용임과 함께하는 희희낙락’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ㆍ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 – 민간예술단체 우수공연’ 지원 사업으로 운영된다. 이번 공연은 일상 생활에 지친 중ㆍ장ㆍ노년층을 위한 최고의 콘텐트로 관람객에게 새로운 활력소를 제공한다. 반월아트홀 관객자는 ‘관객들에게 익숙한 노래로 프로그램을 구성하여 공연장을 방문한 관객들과 함께하는 공연으로 무대를 만들 것’이라며 ‘공연 문화향유의 기회를 통해 시민들이 잠시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