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2021년 찰옥수수 생력화 재배기술 시범사업 추진

URL복사

[양주=박지환 기자] 경기도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농가소득 향상을 위해 ‘2021년 찰옥수수 생력화 재배기술 시범사업을 관내 처음 도입하고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경기도농업기술원에서 개발한 신품종 종자인 단맛이 강한 옥수수 새미찰과 흑자색 옥수수 장수흑찰’, 파종기, 비료살포기 등 생력 농기계, 작물 정식과 비료주기를 동시에 할 수 있는 용출제어형 완효성 파구처리 비료 등을 옥정일원 3.3ha 찰옥수수 생산단지에 시범 적용하는 사업이다.

 

특히, 화학비료 시비량을 50% 절감하는 파구처리 비료를 사용, 생산성 증대, 노동력 절감 등 사업성과를 분석하기 위해 찰옥수수 비교 전시포를 운영한다.

 

한편, 시는 지난 1월 옥수수 신품종 지역특화 단지를 육성하기 위해 4명으로 구성된 찰옥수수 생산 참여회(회장 조원구)를 발족하고 지난 2월 소비자 기호에 맞는 재배 기술과 상품성 향상 등을 논의하기 위한 시범사업 추진협의회를 개최했다.

 

양주 찰옥수수 생산단지 조원구 대표는 요즈음 간식용으로 찰옥수수 소비가 많이 늘고 있다옥수수 재배농가 맞춤형 시범사업을 통해 재배농가 경쟁력 향상에 크게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태수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관내 토질과 기후에 적합한 찰옥수수 품종 보급과 상품성 향상을 목표로 시범사업 성과와 문제점을 분석해 재배기술을 체계적으로 보급할 계획이라며 소비자 판로도 확충해 안정적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포천시의회, 제158회 제1차 정례회 개회 … 2021년 행정사무감사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의회(의장 손세화)는 1일 16일간의 일정으로 제158회 제1차 정례회를 개회했다. 시의회는 이번 제1차 정례회에서 송상국 의원이 발의한 ‘포천시 도시형소공인 지원에 관한 조례안’, 연제창 의원이 일부개정 발의한 ‘포천시 도시계획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조용춘 의원이 일부개정 발의한 ‘포천시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조례안 14건과 ‘2020 회계연도 결산(안) 승인의 건’ 등 결산안 1건을 포함한 총 17건의 안건을 심의 의결 한다. 또한, 2일부터 10일까지 포천시 행정의 투명성과 책임성을 높이기 위한 2021년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하고 172개 분야 977개 세부항목의 사무처리 실태를 면밀하게 파악할 계획이다. 손세화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이번 정례회가 의회와 집행부의 적극적이고 진지한 협력 속에서 그 어느 때보다 활발하고 뜻깊은 회기가 되기를 기대하며, 제5대 포천시의회 의정활동의 성과를 되돌아보고 새로운 도약점을 모색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상황에서도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고 계시는 모든 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점점 무더워지는 날씨에 항상 건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