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기고

[기고]겨울철 우리 안전을 위협하는, “블랙아이스⋅대형 고드름”

URL복사

[의정부=황규진 기자] 1년 중 밤이 가장 길고 낮이 가장 짧은 동지(冬至)가 지난 요즘, 전국 출근길에 추위가 맹위를 떨치고 있다. 전국 평균 아침기온이 영하 13도까지 떨어져 겨울철 안전사고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때이다.

겨울철 빈번하게 일어나는 안전사고는 블랙아이스(Black Ice)와 안전을 위협하는 대형 고드름 낙하 사고 등이 있다. 블랙아이스란? 기온이 갑작스럽게 내려갈 경우, 도로 위에 녹았던 눈이 다시 얇은 빙판으로 얼어붙는 현상을 말한다.

 

지난해 12월 상주­영천 고속도로에서는 블랙아이스로 인한 다중추돌사고로 7명이 숨지고 32명이 다치는 대형사고가 있었다. 눈에 잘 띄지 않고 도로가 조금 젖은 것으로 생각하기 쉽기 때문에 운전자들이 대처하기 매우 어렵다. 그렇기 때문에 블랙아이스에 대한 기본지식을 알아두는 게 중요하다.

 

블랙아이스가 발생하는 장소는 그늘진 도로, 산모퉁이 음지, 다리 위, 터널의 출입구, 지하도 등으로 대부분 운전자가 미리 인지하기 힘든 곳에 생긴다. 지난해 교통사고 치사율은 블랙아이스(서리결빙상태) 4.64%, 적설(1.23%) 보다 약 4배가 높았고, 마른 노면(1.41%)보다는 약 3배가 더 높았다.(자료 : 한국교통안전공단) 이만큼 운전자가 사전에 대비하지 못하면 치사율이 높아진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블랙아이스 예방수칙으로는 항상 안전거리 확보하고, 서행 운전하기 급출발·급가속·급제동·급회전은 삼가기 미끄러졌을 경우, 미끄러지는 방향으로 핸들조작하기 브레이크를 밟을 때, 한 번에 밟지 말고 여러 번 나누어 밟기 타이어 마모, 엔진 등 점검하기 등이 있다.

 

또 하나의 겨울철 위험요소인 대형 고드름, 우리들의 추억 속 기와집 처마 밑에 주렁주렁 매달려 있는 고드름이 아니다. 안전을 위협하는(인명·재산 피해) 무서운 고드름을 말한다. 고드름은 10m 높이에서 1kg이 떨어지면 충격력은 무려 1t이 추산된다.

 

지난해 중국 지린성에서는 출근하던 30대 남성이 아파트 단지를 지나다가 갑자기 고층에서 떨어진 고드름에 맞아 숨지는 사고도 발생했다. 아파트 단지뿐 아니라 터널 출입구 고드름은 특히 위험하다. 고드름이 달리는 차에 떨이지게 된다면 그 충격력으로 인해 대형 인명 및 재산 피해가 발생 할 수 있으며, 다행히 피한다 하더라도 급회전·급정거로 다중추돌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

 

소방청에 의하면 지난 2017~2020년 고드름 제거를 위한 출동 건수는 4,886(연간 1,600)이나 된다고 한다. 이 기간 출동 건수 는 12(791)부터 증가하기 시작하여 1(2,038)2(2,023)에는 12월 대비 2.6배 수준으로 증가한다.

 

대형 고드름은 장기간 방치 시 낙하 피해 가능성이 높으므로 안전에 위협이 되는 경우에는 사전에 제거해야 한다. 손쉽게 제거가 가능하다면 직접 제거하는 게 좋지만, 위험천만한 경우에는 무리하게 제거를 시도하지 말고, 신속하게 119로 신고하여야 한다.

 

대형 고드름 안전사고 예방수칙으로는 눈이 온 뒤 즉시 제설작업 옥상과 배수로의 수시 점검 장기간 집을 비울 때는 수도계랑기 및 수도관 보온조치 대형 고드름이 생긴 건물 인도에 경고문을 붙이거나 통제선 설치 등이 있다.(자료 : 소방청)

 

겨울철 블랙아이스·대형 고드름 위험성을 항상 염두하고, 위 사항들을 숙지한다면 자신의 안전뿐만 아니라 타인의 안전까지도 지킬 수 있을 것이다.

 



최춘식 국회의원, 포천·가평 행안부 특교 31억원 확보 [포천=황규진 기자] 국민의힘 최춘식 국회의원(포천·가평, 경기도당위원장)은 29일 포천시·가평군의 현안 해결과 재난 안전을 위한 상반기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총 31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확보한 포천시·가평군 특교는 구체적으로 ▲국도43호선(자작~어룡간) 우회도로 개설공사 10억원 ▲생활방범용(다목적)CCTV 설치사업 6억원 ▲장애인재활(체육)지원센터 건립 10억원 ▲상천저수지 보수보강 공사 5억원 등이다. 포천시 국토43호선(자작~어룡간) 우회도로 개성공사(10억원)는 국도43호선 위주의 도로에서 우회도로 확보를 통한 교통편의 제공으로 주변 지역개발을 촉진하여 국토 균형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사업이다. 포천시 생활방범용(다목적)CCTV 설치사업(6억원)은 각종 범죄와 사고로부터 주민들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이번 특교 확보로 강력 범죄예방 및 지역 주민의 생활여건이 개선될 전망이다. 가평군 장애인재활(체육)지원센터 건립(10억원)으로 장애인의 특성에 맞는 재활 및 체육활동 지원과 장애인단체의 열악한 근무환경 개선을 크게 기대할 수 있게 되었다. 가평군 상천저수지 보수·보강 공사(5억원)는 시설물의 노후로 재해 피해가


"보육원 퇴소 청년들의 삶을 그린 연극 ‘조립식가족’ 공연" [경기도=황규진기자] 보육원을 퇴소하고 평범하게 살아가는 청년들이 가족을 만들어 가는 과정을 그린 연극 ‘조립식가족’(원제 : SIck’S HOUSE)이 캐스팅 라인업을 알렸다. 연극 ‘조립식가족’은 고양문화재단에서 후원을 하고, 창크리에이티브가 제작하는 연극으로, 보육원을 퇴소하고 지극히 평범한 사회인으로 살아가는 30대 4명이 설날이 되어 한 자리에 모이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보육원을 퇴소하고 다들 힘들게 20대를 보냈지만 안정적인 30대를 보내고 있는 직장인 정식, 택배 물류사원으로 근무하는 희정, 잘나가는 청년사업가 모세는 설 날 정식이네 집에서 모여 명절을 보내기로 하는데 정식이네 집에서 유부녀 ‘정미’를 만나게 되면서 각자 깊숙하게 숨어있던 아픔들이 드러나기 시작한다. 하지만 이들의 모습은 눈물보다는 웃음을 통해 관객들에게 ‘가족’이란 무엇인지를 다시 한번 생각 하게 한다. 항상 인내하고 배려심 많은 정식의 역할에는 유도겸, 네 번째 결혼을 앞두고 있는 잘 나가는 청년사업가 모세 역에는 김태영, 자립하기도 전에 보육원을 나와 택배 물류사원으로 근무하는 희정역에는 정태윤 그리고 정식의 첫 사랑이자 이 들이 싸우게 되는 원인 유부녀 정미 역에는 민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