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오는 22일부터 물놀이형 수경시설 본격 가동

[양주=박지환 기자] 경기도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오는 622일부터 발물놀이터, 분수시설 등 물놀이형 수경시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관내에 설치된 물놀이형 수경시설은 시민들이 여름철 무더위를 식히며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기고 여가와 휴식을 취할 수 있는 대표적인 여름철 명소로 지난 2016년 개장이후 많은 사랑을 받아 왔다.

 

시민들의 건전한 여가생활과 아이들의 안전한 놀이시설로 자리매김한 발물놀이터는 나리근린공원(광사로 131-66), 덕계근린공원(평화로1435번길 56), 봉우근린공원(고암길 306-31), 선돌근린공원(옥정동 578-8), 고읍제1어린이공원(고읍로 25), 광적생활체육공원(부흥로618번길303) 6곳이 있다.

 

또한, 분수시설은 옥정중앙공원 아쿠아가든(옥정동 970-3), 덕계근린공원(덕계동467), 고읍제1어린이공원(만송동 699), 덕정제2어린이공원(덕정동 118-4) 4곳이다.

 

시는 시민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수경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오는 15일과 16, 2일간 사전점검을 위한 시범운영을 실시한 후 오는 622일 일제히 개장해 825일까지 운영할 계획이다.

수경시설은 매주 월요일 정기점검일을 제외하고 매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하며 우천 시에는 임시 휴장으로 운영하지 않는다.


또한, 15일마다 주기적인 수질검사를 실시하고 각종 사고예방을 위한 안전요원을 배치해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건강한 물놀이를 제공한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수경시설을 통해 무더운 여름을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시원하게 보낼 수 있도록 시설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수경시설 운영과 관련 자세한 사항은 양주시시설관리공단(덕계, 봉우 : 031-828-9737, 광적 : 031-828-9772)이나 양주시청 공원사업과(031-8082-7311)로 문의하면 된다.





포천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 공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반월아트홀에서는 ‘2019 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이 오는 16일부터 3일간 소극장에서 펼쳐진다. 마임과 인형극의 만남, ‘마술인형 선물’은 일본 어린이 국제 축제, 터키 이즈미르 국제인형극제, 춘천인형극제 등 국내ㆍ외 다수의 인형극 축제에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 되고 작품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외롭고 가난한 노인부부의 소소한 이야기를 담은 ‘마술인형 선물’은 이야기에 대사가 없지만 마술사 출신 배우들이 사람 크기만 한 인형을 조종하며 다양한 마술로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새로운 방식으로 노부부의 이야기를 통해 인생을 아련하게 돌아보게 되어 눈길을 끈다. 반월아트홀 관계자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족이 함께 관람하면 좋을 공연을 선보이게 되었다.’며 ‘공연을 관람하다 보면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일상적이고 보편적인 주제이기에 가슴 한편이 따뜻해짐을 느끼게 되고, 마법에 걸린 인형들이 선보이는 판타지 속으로 빠져드는 관람 내내 행복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공연관람 예매 및 문의는 반월아트홀 홈페이지(WWW.bwart.net) 또는 반월아트홀 매표소(031-540-62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