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2019년 포천시 세계인 어울마당’개최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는 제12회 세계인의 날을 기념하여 2019년 포천시 세계인 어울마당축제를 오는 519일 포천반월아트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세계인의 날(520)을 기념하여 개최하는 이번 행사는 포천시와 양주출입국 외국인사무소가 공동주최하고, 외국인주민 및 다문화가족 지원기관과 외국인 공동체가 후원하며 외국인주민 및 다문화가족, 지역주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축제는 6사단 군악대 공연을 시작으로 포천시립민속예술단 공연, 국가별 만국기 퍼레이드, 귀화가수 방대한의 축하공연 등 다채로운 공연과 더불어, 외국인주민의 다양한 전통과 문화를 알 수 있는 장기자랑경연, 인도, 베트남 등 8개국의 세계음식 체험, 우리나라 궁중의상 체험 등 가족과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할 즐길거리로 진행된다.

 

포천시 관계자는 외국인주민 및 다문화가족과 지역주민이 한자리에 모여 서로의 문화를 이해하고 소통하는 즐거운 시간이 될 수 있도록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포천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 공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반월아트홀에서는 ‘2019 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이 오는 16일부터 3일간 소극장에서 펼쳐진다. 마임과 인형극의 만남, ‘마술인형 선물’은 일본 어린이 국제 축제, 터키 이즈미르 국제인형극제, 춘천인형극제 등 국내ㆍ외 다수의 인형극 축제에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 되고 작품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외롭고 가난한 노인부부의 소소한 이야기를 담은 ‘마술인형 선물’은 이야기에 대사가 없지만 마술사 출신 배우들이 사람 크기만 한 인형을 조종하며 다양한 마술로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새로운 방식으로 노부부의 이야기를 통해 인생을 아련하게 돌아보게 되어 눈길을 끈다. 반월아트홀 관계자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족이 함께 관람하면 좋을 공연을 선보이게 되었다.’며 ‘공연을 관람하다 보면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일상적이고 보편적인 주제이기에 가슴 한편이 따뜻해짐을 느끼게 되고, 마법에 걸린 인형들이 선보이는 판타지 속으로 빠져드는 관람 내내 행복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공연관람 예매 및 문의는 반월아트홀 홈페이지(WWW.bwart.net) 또는 반월아트홀 매표소(031-540-6213~4